연세대 경영대-포스텍, 실전창업 위한 '스타트업 부트캠프' 개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연세대 경영대-포스텍, 실전창업 위한 '스타트업 부트캠프' 개최

최종수정 : 2019-01-22 11:56:53

- "기업가정신 함양부터 제품·서비스 개발까지 원스톱 교육"

연세대 경영대와 포스텍이 공동으로 학생들의 실전 창업을 지원하기 위한 스타트업 부트캠프 를 개최했다. 연세대학교
▲ 연세대 경영대와 포스텍이 공동으로 학생들의 실전 창업을 지원하기 위한 '스타트업 부트캠프'를 개최했다. /연세대학교

연세대학교는 경영대학(학장 엄영호)과 포스텍(총장 김도연)이 지난 7일~18일까지 기업가 정신 함양부터 실제 제품 및 서비스 개발까지 아우르는 실천 창업 교육 프로그램 '스타트업 부트캠프'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스타트업 부트캠프는 연세대와 포스텍의 첫 번째 교육협력 프로젝트로 각 대학 학생 14명, 13명 등 총 27명의 학생이 참여했다. 양교 캠퍼스 간 경계를 허물고 인문사회계열과 공학계열간 경계를 넘어 다양한 배경의 학생들이 자유롭고 창의 적인 아이디어를 도출했다. 학생들은 실제 제품과 서비스가 실현되는 과정을 통해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기획자, 디자이너, 프로그래머 등 자신들의 활동 배경과 소속 학교 등을 고려해 '로인디'(팬과 아티스트가 함께하는 취향저격 공연 중개 플랫폼) 등 총 5개 예비창업팀을 구성해 10일 간 개발에 몰입, 마지막날인 지난 18일 애플리케이션과 웹사이트 버전의 제품과 서비스를 포함하는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연세대 전기전자공학과 출신인 '럭스로보' 오상훈 대표이사와 포스텍에서 산업경영공학을 전공한 '뷰노' 정규환 기술이사 등이 참여해 졸업생과 재학생 간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기회도 제공됐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