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건축사협회, ‘사랑의 집 고쳐주기’ 6호 선물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장흥건축사협회, ‘사랑의 집 고쳐주기’ 6호 선물

최종수정 : 2018-12-18 14:18:55

건축사협회 준공식 사진
▲ 건축사협회 준공식 사진

- 1천만원 예산 들여, 단열, 창호, 난방시설 교체 실시

지난 17일 장흥군 장평면에서 '사랑의 집 고쳐주기' 6호 준공식이 열렸다.

장평면의 조손 가정을 대상으로 한 이번 '사랑의 집 고쳐주기'는 장흥건축사협회(회장 문성식)와 나라건설(대표 김영상)가 함께 진행했다.

대상 가정은 장평면 맞춤형복지팀을 통해 군 주거급여팀이 사례관리 대상으로 발굴됐다.

전남건축사협회와 장흥건축사협회, 나라건설은 1천만원의 예산을 들여 단열, 창호, 난방시설, 장판·벽지 교체 공사를 실시했으며,낡은 싱크대는 새로 교체하고 토방에는 데크를 설치해 새집에 가깝게 집을 수리했다.

장흥건축사협회는 매년 저소득 가정 무료 건축설계와 불우이웃 돕기 성금을 장흥군에 기탁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도움을 받은 이 모 할머니는 "외손녀와 좋지 않은 환경에서 생활하는 것이 손녀에게 항상 미안했는데, 새롭게 단장된 손녀 방이 생겨 너무 좋아한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문성식 장흥건축사협회장은 "많은 분들이 좋지 않은 주거 환경에 생활하면서 불편을 겪고 있는 것에 대해 항상 안타깝게 생각했다"며, "집 고쳐주기 사업을 통해 쾌적한 환경을 선물할 수 있어 보람되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