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호, 음주운전 어떻게 걸렸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이상호, 음주운전 어떻게 걸렸나

최종수정 : 2018-12-07 11:19:30

 사진 프로축구 FC서울 페이스북
▲ (사진=프로축구 FC서울 페이스북)

"규정과 절차대로 처리할 예정입니다."

FC서울 미드필더 이상호의 음주운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구단은 규정대로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FC서울은 "이상호 선수 음주운전과 관련해 이 내용이 사실임을 선수로부터 확인했다"며 "추구 추가적인 사실관계 확인을 통해 이번 일을 정해진 규정과 절차대로 처리할 예정"이라고 공식입장을 내놨다.

이상호는 지난 9월3일 강남구 대치동서 면허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78%의 만취 상태로 운전대를 잡았다가 적발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4단독 엄기표 판사는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혐의로 기소된 이상호에게 징역 4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구단은 "선수로부터 사실 확인을 한 이후 즉각 프로축구연맹에 이 내용을 보고했다"고 설명했다.

이상호는 음주 운전 적발 및 재판 결과를 구단 측에 알리지 않은 채 정상적으로 경기에 출전해왔다.

한편 이상호는 2006년 프로 데뷔해 올해 13년차로, K리그 통산 303경기에 출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