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새마을회, 다문화 이주 여성 전통고추장 만들기 전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장흥군새마을회, 다문화 이주 여성 전통고추장 만들기 전수

최종수정 : 2018-12-05 14:26:24

장흥군새마을회, 다문화 이주 여성 전통고추장 만들기 전수

장흥군새마을회(회장 김명환)는 새마을지도자부산면협의회(회장 위홍준) 부산면새마을부녀회(회장 김상순)와 함께 다문화 가정 이주여성 30여명을 초대하여 전통 고추장 만들기 체험을 실시하였다.

이번 고추장 만들기 체험은 장흥군내 거주하는 다문화 가정 이주 여성들과 지역 주민들이 모여 서로간의 문턱을 낮춰 다양성을 이해하고 소통, 화합과 함께 다양한 우리 전통음식을 소개하며 대표로 고추장 만들기를 전수하면서 서로가 한마음이 되어 따듯한 정과 사랑을 나누는 장이 되었다.

특히 장흥군새마을회는 전통 고추장 만들기 전수를 통하여 이주 여성들의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과 행복한 가정을 꾸리는데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장흥군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박혜영)과 연계하여 2년 연속 전통 고추장 만들기를 시연하고 오찬을 함께 나누며 농촌의 식생활과 문화들을 이해하는 시간을 나누고 있다.

문병길 부산면장은 "먼 타국에서 시집온 이주여성들에게 낯선 우리의 음식 문화를 받아들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전통 고추장 전수 행사를 함께 했다.

한편 이날 만들어진 고추장 300여개는 이주 여성과 지역의 소외계층에 전달되어 전통 고추장 나눔 행사의 의미를 더하였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