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인애 스폰서 폭로, 또 무슨 일?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장미인애 스폰서 폭로, 또 무슨 일?

최종수정 : 2018-11-15 16:41:20

 사진 장미인애 인스타그램
▲ (사진=장미인애 인스타그램)

스폰서 제안 메시지를 받았다고 폭로한 배우 장미인애가 누리꾼들과 설전을 벌였다.

지난 13일 장미인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배우 인생에 이런 쪽지를 받다니. 한두번도 아니고 맞고 싶으냐? 앞에서는 말도 못 걸 사람들이 고액. 야, 백조 가져와"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캡처 한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익명의 인물이 장미인애에게 보낸 '안녕하세요. 장기적인 고액 스폰서 구하시거나 의향이 있으시면 연락 부탁합니다'라는 메시지가 담겼다.

이후 한 누리꾼은 해당 폭로글이 기사화된 링크와 함께 "기사 댓글 천천히 살펴보시길 바란다. 사람들의 평판에 대해 꼭 알고 지내시길 바란다"는 취지의 댓글을 남겼다.

이에 장미인애는 "나도 사람이다. 모르고 사는 것 같냐. 본인은 SNS 왜 하냐. 같은 사람인데 여배우가 우습냐. 나는 잘못한 게 없다"고 대응했다.

더불어 장미인애는 "세상에 내가 싫어하는 사람, 좋아하는 사람 다 상대해야 하나? 좋아해 달라고 한 적 없다. 저런 거 한 두 번 받는 거 아닌데, 오죽하면 욕을 했겠냐"라고 억울함을 표하기도 했다.

그럼에도 해당 누리꾼은 과거 논란을 언급하며 장미인애를 비난했고, 장미인애 역시 일일이 답글을 남기며 설전을 벌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