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스, '신선함' 강조한 디지털 캠페인 선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카스, '신선함' 강조한 디지털 캠페인 선봬

최종수정 : 2018-11-12 15:19:36

카스가 신선함 강조한 디지털 캠페인 선보인다. 오비맥주
▲ 카스가 '신선함' 강조한 디지털 캠페인 선보인다./오비맥주

카스, '신선함' 강조한 디지털 캠페인 선봬

오비맥주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카스의 신선함을 강조한 색다른 디지털 캠페인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카스의 신선함을 소비자들에게 더욱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기 위해 기획했다. 공장에서 갓 제조한 것처럼 신선한 카스의 특장점을 생생한 이미지를 통해 직접적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본격적인 수확철, 김장철을 맞아 '갓 수확한 채소처럼 신선한 카스'를 콘셉트로 다양한 콘텐츠를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젊은 '카스 농부'로 소개된 가상의 인물 '신선해'씨를 모델로 내세워 밭에서 갓 수확한 카스를 산지 직송하기 위해 새벽 배달에 나서는 모습 등을 재치 있는 표정과 자막으로 표현해 눈길을 끈다.

가장 적은 용량인 250㎖부터 355㎖, 500㎖ 용량의 카스 캔 제품들을 '농산물'처럼 패키지로 묶어 마트 신선코너에 진열해 놓은 이미지도 널리 전파할 계획이다. 또한 '카스 농부 인증마크', '개봉 후 바로 섭취' 등 위트 넘치는 문구를 곁들여 농산물처럼 신선한 카스만의 매력을 알릴 예정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카스 특유의 신선함을 보다 직관적으로 소비자에게 전달하기 위해 이번 디지털 캠페인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SNS를 활용하는 젊은 층의 이용행태를 반영해 타깃 소비층과 적극 소통할 것"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