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민 티셔츠 비난…무슨 일?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지민 티셔츠 비난…무슨 일?

최종수정 : 2018-11-09 14:48:09

 사진 방탄소년단 공식 SNS
▲ (사진=방탄소년단 공식 SNS)

방탄소년단의 일본 음악방송 출연이 돌연 무산된 가운데, 그 이유가 된 멤버 지민이 입었던 티셔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뮤직스테이션 측은 8일 홈페이지에 올린 출연자 변경에 관한 공지에서 “BTS의 9일 방송 출연이 보류됐다”고 밝혔다.

8일 방탄소년단의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일본 공식 팬클럽을 통해 “방탄소년단이 9일 예정된 TV아사히 ‘뮤직스테이션’(엠스테)에 출연하지 못하게 됐다. 이번 결정은 아쉽지만 기다려주신 팬 여러분께 더 좋은 음악과 무대로 찾아뵙겠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 지민은 최근 광복절 기념 티셔츠를 입었다. 이 티셔츠에는 과거 일본 원자폭탄이 터지는 장면, 광복을 맞이한 사람들이 만세를 부르는 장면이 흑백 사진으로 담겼다. 이와 함께 ‘애국심(PATRIOTISM)’ ‘우리역사(OURHISTORY)’ ‘해방(LIBERATION)’ ‘코리아(KOREA)’ 등의 단어가 적혀있다. 국내에서는 ‘개념 아이돌’로 주목했지만, 일본의 일부 극우 매체들은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국내 팬들 사이에서는 이 티셔츠로 인해 지민이 '개념 연예인'으로 떠올랐지만, 일본에서는 극우세력에게 미운털이 박히는 계기가 됐다.

일본 매체 스포츠 호치는 “일본에서는 현재 이 멤버가 원폭 투하를 긍정하는 듯한 티셔츠를 입은 사진이 문제가 되면서 여러 방면에서 파문이 일었다”고비난하기도 했다.

국내 팬들은 출국을 앞두고 돌연 스케줄을 취소한 일본 방송사 측의 행보에 "졸렬하다"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