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단계판매업자 1년반 만에 감소세…3분기 148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다단계판매업자 1년반 만에 감소세…3분기 148개

최종수정 : 2018-11-08 14:55:03
다단계판매업자 1년반 만에 감소세…3분기 148개

다단계판매업자 1년반 만에 감소세…3분기 148개

등록 다단계판매업자 수가 1년 반 만에 감소세로 전환했다. 올해 3분기에 8개 다단계판매업자가 영업을 중단했디 때문이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3분기 다단계판매업자 주요 정보변경 사항'을 공개했다고 8일 밝혔다.

3분기(9월 말)기준 등록 다단계판매업자는 전분기(152개)보다 4개 줄어든 148개였다. 다단계판매업자는 지난해 1분기에 전분기보다 1개 줄어든 뒤 매 분기 증가했지만 올해 3분기에 감소로 돌아섰다.

3분기에는 5개 사업자가 폐업했으며, 3개 사업자가 직권 말소됐다. 또한 신규 등록 사업자는 4곳이다.

폐업 사업자는 위즈코스메틱, 원더풀라이프, 제이놀글로벌, 위나라이트코리아, 컨슈머월드 등이다. 지엔지피, 위아멘, 디앤에이라이프 등은 직권 말소됐다.

또한 컨슈머월드, 에코글로벌 등 2개 업자는 공제조합과 공제 계약을 해지했다. 이처럼 공제계약이 해지된 다단계판매업자는 정상적인 다단계판매 영업을 할 수 없다.

에스에스씨인터내셔날 등 9개사는 주요 정보를 변경한 것으로 조사됐다. 공정위는 주요 정보가 자주 바뀌는 사업자는 환불이 어려워지는 등 소비자 피해 우려가 있기 때문에 이들 업체와 거래할 때에는 꼼꼼한 확인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공정위 관계자는 "다단계판매업자와 거래하거나 판매원으로 가입하려고 할 때는 등록 여부, 휴·폐업 여부 등을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고 전했다.

한편 다단계판매업체에 대한 세부 정보는 공정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