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이번 회담 중 가장 큰 결실은 군사분야 합의" (2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문 대통령, "이번 회담 중 가장 큰 결실은 군사분야 합의" (2보)

최종수정 : 2018-09-20 18:55:25

문재인대통령이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대국민보고를 발표하고 있다 나유리기자
▲ 문재인대통령이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대국민보고를 발표하고 있다/나유리기자

20일 문재인 대통령이 서울 프레스센터를 방문하고 대국민보고를 발표했다.

이날 오후 6시 30분께 서울 프레스센터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회담을 통해 남북관계에서 가장 중요한 결실은 군사분야 합의다. 이 합의가 제대로 이행된다면 남북은 상호간 위협적인 군사무기와 병력을 감축할 수 있다. 이는 남북간에 있어서 정전협정 이후 아직 끝나지 않은 전쟁을 종전하는데서 더 나아가 미래의 전쟁 가능성까지 원천적으로 없애는 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18일부터 20일까지 평양에서 3차 남북정상회담을 진행했다. 남북 정상은 지난 19일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하고 군사기본합의서도 내놨다. 문 대통령은 북미 중재에 바탕을 두고 회담을 이어갔고, 김위원장은 서울 답방을 약속했다.

r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