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어족자원 보호 수질개선 효과 일석이조 전망!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영광군,어족자원 보호 수질개선 효과 일석이조 전망!

최종수정 : 2018-09-12 13:34:42
영광군,어족자원 보호 수질개선 효과 일석이조 전망

영광군,어족자원 보호 수질개선 효과 일석이조 전망!

- 보리새우 259만미, 자라 3천미 방류

영광군은 점차 고갈되어 가는 어족자원을 보호하고 어업인 소득증대 도모를 위해 지역 특산물로써 부가가치가 높은 보리새우 종자 259만미와 내수면 고급 어종인 토종자라 3천 마리를 방류하였다.

지난 9월 10일 염산면 해역에 방류한 보리새우는 연안에서 멀리 이동하지 않는 정착성 어종으로써 방류효과가 매우 높고, 방류 후 체장 15cm 이상 성장하여 구이·튀김·횟감 등으로 요리하였을 때 그 맛이 일품이어서 우리군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널리 사랑받고 있는 고급 어종이다.

또한 9월 11일 대마면 남산제에 방류한 자라는 저수지 및 하천 퇴적층을 파헤치는 습성이 있어 저수지 오염 예방, 생태환경·수질 개선에도 뛰어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올해 영광군은 202백만 원을 투자하여 참조기 10만미와 부세10만미, 민어 56천미, 자라 8천미, 보리새우 259만미를 영광군 내·해수면에 방류하였으며, 군관계자는 "내년에도 우리군 지역 특성에 적합한 수산종자를 방류하여 어업인 소득증대와 수산자원회복에 힘써 풍요로운 어촌을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