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인천시-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최종수정 : 2018-09-12 10:35:04

- 2019년 국비지원 19개 사업 및 지역 현안사업 지원 요청

박남춘 인천시장이 지난 11일 시청 공감회의실에서 열린 인천시·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 에서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등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인천시
▲ 박남춘 인천시장이 지난 11일 시청 공감회의실에서 열린 '인천시·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에서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등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인천시)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지난 11일 내년도 정부 예산심의를 앞두고 인천지역 국비확보와 지역 현안해결을 위해 더불어민주당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의회는 박남춘 인천시장을 비롯,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 등 당 지도부와 윤관석 시당위원장, 더불어민주당 소속 국회의원, 지역위원장, 군·구 자치단체장 등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2019년도 국비 주요 건의사업은 ▲인천경제자유구역 전시컨벤션 건립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 ▲인천가족공원 조성 ▲창업마을「드림촌」조성 ▲인천청년공간 유유기지 추가 거점기지 구축 등 19개사업 677억원이 내년도 예산에 반영이 되도록 여당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특히, 지역밀착형 생활SOC사업인 ▲신생에너지 융복합 지원 ▲수소인프라 구축 ▲해안철책 제거 및 산책길 조성 ▲영종도 하늘·바다길 조성 ▲만석·화수 해안산책로 조성 등 13개 사업은 인천시민의 삶의 질 개선과 지역일자리 창출 지원에 크게 도움이 될 것임 강조했다.

또한, 주요 현안사업인 ▲인천 공항경제권 시범 지정 ▲송도 녹색기후금융 도시 조성 ▲수도권 과밀억제권역 창업기업 법인세 전액 감면 ▲통일경제특구(강화 교동평화산업단지) 지정 ▲경인고속도로 지하화 국가재정사업 전환 ▲공항철도 운임체계 개선 등 9개 사업에 대해서는 현안사항이 조속히 해결될 수 있도록 여당의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지난 11일 시청 공감회의실에서 열린 인천시·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 에서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및 참석자들과 19년도 국비확보방안 및 지역현안 을 협의하고 있다. 사진 인천시
▲ 박남춘 인천시장이 지난 11일 시청 공감회의실에서 열린 '인천시·더불어민주당 예산정책협의회'에서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및 참석자들과 '19년도 국비확보방안 및 지역현안'을 협의하고 있다. (사진/인천시)

그동안 시는 2019년도 국비확보를 위해 지난 7월 30일 박남춘시장이 세종시를 방문, 해양수산부 장관, 기획재정부 2차관, 예산실장 등을 만나 국비사업 및 현안사업에 대한 중앙부처 차원의 지원을 적극 건의했고, 8월 27일에는 국회에서 지역 국회의원과 정책간담회를 갖고 국비확보와 현안사업 해결을 위해 초당적 협력을 요청한 바 있다.

김진태 재정관리담당관은 "앞으로 2019년 정부예산이 확정될 때까지 국비 확보를 위해 국회 상임위 위원, 지역 국회의원, 예결위원 등을 방문해 주요사업에 대한 설명과 이해를 구하는 등 최선을 다해 올해에 이어 내년에도 많은 국비가 확보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