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민관 합동 '수소경제 추진위원회' 발족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산업부, 민관 합동 '수소경제 추진위원회' 발족

최종수정 : 2018-09-12 11:13:43

정부가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로드맵 수립에 나섰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2일 서울 대한상의에서 수소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민·관 합동 '수소경제 추진 위원회'를 발족하고 1차 회의를 개최했다.

현재 수소산업은 자동차, 발전 등 수요산업의 급속한 성장이 전망되는 유망분야로 일자리 창출 등 혁신성장의 모멘텀 확보를 위해 선제적으로 육성이 필요한 분야다.

앞으로 위원회는 에너지 전환의 핵심 원동력이자 혁신성장 3대 전략투자 분야인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해 이인호 산업부 차관을 위원장으로 산학연, 공공기관, 관계부처 등으로 구성돼 월 1회 정례운영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 참석자들은 수소경제가 에너지 전환을 견인하는 원동력이며, 수소산업이 높은 잠재력을 가진 미래 먹거리산업이라는 인식을 공유했다.

산업부는 현재 수소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지원, 수소시장의 원활한 운영, 수소의 안전한 관리를 위한 법안 제정을 검토 중이며 전체 에너지 시스템의 큰 틀에서 수소의 바람직한 역할과 활용방안은 올해말 수립 예정인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에 포함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차관은 "혁신성장의 유망 먹거리이자 화석연료를 대체할 수 있는 친환경 에너지원인 수소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앞으로 민관이 힘을 합쳐 나가자"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