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청 복지정책과 직원,주말반납 구슬땀 흘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안성시청 복지정책과 직원,주말반납 구슬땀 흘려

최종수정 : 2018-09-11 13:59:43

안성시청 복지정책과 직원,주말반납 구슬땀 흘려

복지사각지대를 위한 다양한 자원봉사 활동

안성시 복지정책과 직원들이 지난8일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해 청소봉사활동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안성시 제공
▲ 안성시 복지정책과 직원들이 지난8일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해 청소봉사활동을 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 안성시 제공)

안성시청 복지정책과 직원 15명은 지난 8일 서운면 소재 취약계층 가정을 방문해 집주변과 주택내부를 깨끗하게 청소 지원하는 봉사활동을 펼쳐 훈훈한 미담을 전했다.

이날 찾아간 가정은 가족 없이 홀로 사는 몸이 불편한 독거어르신 댁으로, 타지역에서 이곳으로 이사하면서 주택내·외부가 정리되어 있질 않아 도움의 손길이 절실했던 상황이었다.

안성시 복지정책과 직원들은 이날 이곳을 방문해 방과 주방의 찌든때를 지우고 집주변 잡초제거와 불필요한 폐기물 등을 치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청소 후에는 직원들이 모은 성금으로 생활용품을 선물하고 이후 부족한 복지지원을 위해 통합사례관리 서비스를 진행하기로 했다.

한편, 복지정책과 전직원들은 지난 6월에도 범죄피해가정을 방문해 주거환경개선을 실시하고 도배·장판 교체, 전기구 및 단열재 보강 등 부족한 복지자원에 대한 민간연계 통합사례관리를 지원하여 피해가정에 희망을 전달한 바 있다.

안성시 채정숙 복지정책과장은 "주말시간을 할애해준 직원들에게 고맙고 몸은 힘들지만 깨끗해진 집을 보니 마음 뿌듯하고, 어르신이 새집에서 평안하고 행복하셨으면 좋겠다." 며 "앞으로도 어려움에 처한 복지사각지대를 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