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대회, 30년 만에 한국서 열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대회, 30년 만에 한국서 열려

최종수정 : 2018-09-11 10:17:24

- 입장권 판매율 60% 돌파…관심 집중

-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인천남동체육관서 개최

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대회(WKC)가 오는 14일 개막을 앞둔 가운데 입장권 판매율이 60%를 돌파했다.

세계검도선수권대회는 국제검도연맹(FIK)이 주관하는 가장 큰 검도 대회로 1970년 제1회 대회를 시작으로 회원국과 지역을 구분하여 돌아가며 3년마다 개최된다.

한국에서 세계검도선수권이 열리는 건 1988년 서울대회 이후 30년 만으로 오는 14일부터 16일까지 인천남동체육관에서 개최된다.

대회를 주관하고 있는 대한검도회는 "제17회 세계검도선수권대회 입장권 판매가 지난 6일 기준으로 인터넷판매 목표치인 15,969매 중 9,637매를 판매해 60%의 판매율을 기록해 현장판매 등을 고려한다면 일평균 5,000명 이상이 인천시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백완근 체육진흥과장은 "제17회 검도선수권대회에 인천을 방문하는 분들이 최고의 선수들이 겨루는 대회 관람과 함께 다양한 공연과 문화체험 등을 즐길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면서 "현장에서도 입장권을 구매할 수 있으니 시민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