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광역시, 2019년 생활임금 시급 10,090원 결정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광주광역시, 2019년 생활임금 시급 10,090원 결정

최종수정 : 2018-09-10 17:02:49
광주광역시청 사진 광주광역시
▲ 광주광역시청 사진=광주광역시

광주광역시가 2019년 생활임금을 시급 1만90원으로 결정했다.

이는 2019년 최저임금 8350원보다 1740원 많은 것으로, 기준중위소득 100%를 반영한 것이다.

지난 7일 열린 생활임금위원회에서 위원들은 문재인 정부에서 2020년까지 최저임금 1만원 정책을 추진 중임을 감안해 생활임금적용대상자의 생활임금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인건비로 시비 100%를 지원하는 민간위탁기관 중 월 200만원 이하 임금을 받는 노동자가 근무하는 24개 민간위탁기관을 대상으로 확대 시행했다.

광주시는 2019년 생활임금을 확정하고 10일 결정·고시했다.

한편, 광주시는 지난 2015년 하반기부터 생활임금제를 도입한 후 올해 상반기까지 시 본청과 시 출자·출연기관 소속 근로자, 민간위탁기관 근로자 총 3421명에게 35억3400만원을 지급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