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교육의 원동력, '2018 SW교육 창의융합축제' 개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미래교육의 원동력, '2018 SW교육 창의융합축제' 개막

최종수정 : 2018-09-10 14:12:25
사진 인천시교육청
▲ 사진/인천시교육청

인천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송도 컨벤시아에서 '2018년 SW교육 창의융합축제'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단순 관람이 아닌 교육수요자의 직접 참여를 통해 체험하고 느끼고 생각하는 소프트웨어 교육을 경험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주요 축제 내용은 크게 네 가지로 구성된다. 먼저 운영을 통해 학교교육에서 전개될 SW교육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고, 실생활 기반의 다양한 문제들을 소프트웨어로 해결해 보는 54개 주제별 체험학습 기회를 제공한다.

다음으로 지난 4년간의 SW교육 연구·선도학교 운영을 통해 발굴한 초·중·고 SW교육 우수 교육과정을 소개하여 2019학년도부터 소프트웨어(SW)교육을 시작하게 될 학교 현장에 길잡이 역할을 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난 7월에 문을 연 인천SW교육지원센터(인천광역시교육과학연구원소재) 홍보관을 운영하여 소프트웨어(SW)교육 교구 대여 사업 및 여러 가지 체험학습 프로그램 운영을 통한 학교 교육과정 지원활동을 소개하게 된다.

마지막으로 고려대학교 김자미 교수가 참여하는 전문가 초청 특강에서는 4차 산업의 핵심요소인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사물인터넷, 로봇 산업 확대 등에 따른 미래직업, 교육정책 변화 등을 통해 학교 교육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인천시교육청 이종윤 창의인재교육과장은 "소프트웨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우리 삶을 바꾸고, 우리 경제의 혁신성장을 이끌 핵심요소로 평가받고 있다"며 "이번 축제가 교육 수요자의 SW교육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현장의 교사들에게는 자긍심을 심어주며, SW교육을 통한 미래교육의 변화를 체감함으로써 교육공동체가 SW교육을 위해 함께 노력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또한 "인천광역시교육청은 우리 아이들이 창의적인 사고력을 키우고 미래를 살아갈 삶의 힘을 기르는 학교중심·학생중심 소프트웨어(SW)교육이 운영되도록 지원행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