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메르스 예방홍보에 만전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평택시 메르스 예방홍보에 만전

최종수정 : 2018-09-09 14:39:59

평택시 메르스 예방홍보에 만전

24시간 비상방역근무등 선제적 대응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메르스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방안으로 보건소 내 24시간 비상방역 대책반을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이는 8일 질병관리본부에서 쿠웨이트 방문 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를 거쳐 입국한 61세 남성(서울 거주)이 중동호흡기증후군 양성으로 질병관리본부의 확인발표에 따른 시의 발빠른 대처이다.

평택시는 보건소 내에 상황반을 설치· 운영, 응급의료시설에 대한 점검과 메르스 의심환자 진료 시 신고당부, 예방법 홍보는 물론, 의사회와 24시간 공조체계를 유지하며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평택보건소 관계자는 "질병관리본부·경기도·보건소가 신종 및 해외유입 감염병 신속대응반을 24시간 상시 운영하여 감염병 예방대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중동지역 여행 후 14일 이내에 발열과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다면 의료기관 방문 전 반드시 질병관리본부 콜 센터(전화1339) 또는 관할 보건소로 신고하기 바란다" 고 당부했다.

한편, 메르스는 중동지역 아라비아 반도를 중심으로 발생하며 병원체는 코로나바이러스로 감염경로는 낙타접촉, 낙타유 섭취, 확진자와의 직·간접 접촉을 통해 감염(비말감염) 된다.

잠복기는 2 ~ 14일로, 발열을 동반한 기침, 가래, 숨가쁨 등 호흡기 증상과 설사, 구토 등의 증상을 보이며, 예방법으로는 손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수칙 준수와,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 가급적 방문 자제, 호흡기 증상이 있는 경우 마스크착용, 호흡기 증상자와의 밀접한 접촉 자제, 중동지역 여행자의 경우 낙타 접촉 자제 등이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