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오디오클립, 유료 오디오북 출시 한 달 만에 5000권 판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네이버 오디오클립, 유료 오디오북 출시 한 달 만에 5000권 판매

최종수정 : 2018-09-07 13:38:18

네이버 오디오클립이 유료 오디오북 서비스를 오픈한 지 약 한 달 만에 5000권 판매를 돌파했다.

지난 7월 말 베타 오픈한 오디오클립의 유료 오디오북은 성우 외에도 연극배우·연출가, 소설가, 아이돌 등 다양한 창작자들이 참여하면서 낭독자의 음성을 통해 작품을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현재 40권의 오디오북이 판매되고 있으며, 오디오클립 서비스 내의 '오디오북' 카테고리에서 구매 또는 대여할 수 있다.

작품별로는 GOT7 진영이 낭독한 '어린 왕자', 김영하 작가가 직접 낭독해 화제가 된 '살인자의 기억법', 이영도 작가의 '오버 더 초이스'가 판매량이 가장 많았다. 어린 왕자는 아이돌 낭독 효과로 1020 구매자의 비율이 평균에 비해 5배 높게 나타나기도 했다. 오버 더 초이스는 11명의 성우가 각각의 캐릭터를 연기하는 '오디오 드라마' 형식으로 판타지 소설의 재미를 극대화했다.

특히 낭독자나 작가의 팬층이 두터운 어린 왕자와 오버 더 초이스는 80% 이상이 대여보다는 구매를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 왕자 낭독 영상은 브이라이브 '비디오북'으로도 출시되어 첫날에만 400개 이상 판매되기도 했다.

네이버는 앞으로도 다양한 출판사들과 협업해 유·무료 오디오북 콘텐츠를 계속해서 확대하면서, 베타 기간의 데이터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고도화해 연내 정식 오픈할 계획이다.

네이버 오디오클립 서비스를 이끌고 있는 이인희 리더는 "아직 베타 오픈이라 작품 수가 많지 않은데도 반응이 뜨거워 앞으로의 성장이 더욱 기대된다"면서 "독자들의 니즈에 맞춰 서비스를 개선하면서, 출판사와 윈윈할 수 있는 구조를 계속해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