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전월세 전환율 6.3% 보합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7월 전월세 전환율 6.3% 보합

최종수정 : 2018-09-07 11:33:01
전국 주택종합 전월세 전환율 등. 한국감정원
▲ 전국 주택종합 전월세 전환율 등./한국감정원

7월 전국 주택 전월세전환율이 전월 수준을 유지했다.

한국감정원이 지난 7월 신고 기준 실거래정보를 활용해 전월세전환율을 산정한 결과, 전국 주택종합 전월세전환율은 전월과 같은 6.3%를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전월세전환율은 전세금을 월세로 전환할 때 적용되는 비율이다. 이 비율이 오르면 전세에 비해 상대적으로 월세 부담이 높아졌다는 의미고 낮아지는 건 그 반대다.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4.7%, 단독주택은 7.8%로 전월과 같았다. 연립·다세대주택은 0.1%포인트 하락해 6.1%로 집계됐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은 5.8%, 지방 7.5%다. 둘 다 전월과 같은 수준이다.

감정원 관계자는 "전월세 전환율은 입주물량 증가, 지역 경기 침체 등에 따라 전월세 가격이 동반 하락세인 가운데 가격하락 정도, 거래특성 등에 따라 전월세 전환율이 지역별·유형별로 등락의 차이는 있다"며 "전체적으로는 보합세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