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첫 해외 자회사 `KB 대한 특수은행` 공식 출범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KB국민카드, 첫 해외 자회사 `KB 대한 특수은행` 공식 출범

최종수정 : 2018-09-06 15:44:33
9월 6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열린 KB 대한 특수은행 개소식에서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왼쪽에서 네번째 ,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 왼쪽에서 세번째 , 오세영 LVMC홀딩스 회장 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개소식 참석자들이 기념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KB국민카드
▲ 9월 6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열린 'KB 대한 특수은행' 개소식에서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에서 네번째),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번째), 오세영 LVMC홀딩스 회장(왼쪽에서 다섯번째) 등 개소식 참석자들이 기념 테이프를 자르고 있다/ KB국민카드

KB국민카드가 캄보디아에 첫 해외 자회사 'KB 대한 특수은행(KB Daehan Specialized Bank)'을 공식 출범시켰다.

KB국민카드는 6일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KB 대한 특수은행' 개소식을 하고 본격적인 영업에 들어갔다. 'KB 대한 특수은행'은 지난 4월 'LVMC홀딩스'(옛 코라오홀딩스)와 조인트벤처 형태로 공동 인수했다.

지난 8월 말 기준 자본금 미화 1875만달러, 총자산 2000만달러 규모로 출범한 'KB 대한 특수은행'은 'LVMC홀딩스'가 현지에서 생산한 자동차 등에 대한 할부금융과 부동산담보대출을 양대 축으로 초기 영업에 나선다.

내년에는 KB국민은행의 'KB 캄보디아은행' 거래 고객 및 현지 제휴업체 등을 대상으로 체크카드 사업을 시작할 예정이다.

중장기적으로는 신용카드와 내구재 할부금융, 신용대출, 카드 프로세싱 대행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주요 거점 도시를 중심으로 지점도 추가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캄보디아 등 동남아 주요 국가에 진출한 KB국민은행, KB증권 등 KB금융그룹 계열사들과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현지화된 맞춤형 금융 서비스를 내놓는 등 KB금융그룹만의 차별화된 해외 시장 진출 모델을 선보일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첫 번째 해외 자회사인 'KB 대한 특수은행'은 캄보디아에서의 수익 창출과 아울러 향후 인도차이나 반도를 중심으로 한 동남아 시장 진출 등 본격적인 해외 시장 공략을 위한 전진 기지로서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