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가 생활 전반에 활용되는 시대"…SKT, AI 컨퍼런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AI가 생활 전반에 활용되는 시대"…SKT, AI 컨퍼런스 열어

최종수정 : 2018-09-06 14:46:30
6일 광진구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SK텔레콤의 AI 컨퍼런스 ai.x 2018 에서 김윤 SK텔레콤 AI리서치센터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SK텔레콤
▲ 6일 광진구 워커힐 호텔에서 열린 SK텔레콤의 AI 컨퍼런스 'ai.x 2018'에서 김윤 SK텔레콤 AI리서치센터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SK텔레콤

"인공지능(AI)의 영역이 실제 세계(Real World)로 확장, 실생활에서 실시간 데이터를 확보하고, 이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하는 시대가 왔다."

SK텔레콤은 서울 광진구 소재 워커힐에서 글로벌 AI 분야 선도업체와 학계 관계자들이 함께 모여 AI의 진화 방향에 대해 전망해 보는 컨퍼런스 'ai.x 2018'을 열었다고 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AI-인간, 기계, 함께 경험을 쌓다(Human, Machine, Experience Together)'라는 주제로 900여명의 AI 전문가들이 한 자리에 모인 이번 행사를 통해 국내 AI 연구가 한층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날 컨퍼런스에서는 SK텔레콤 김윤 AI리서치센터장이 기조연설을 통해 "AI가 생활 전반에 활용되는 시대가 왔다"고 강조하는 등 AI의 실생활 접목으로 인한 발전 사례가 강연을 통해 여러 차례 소개됐다.

김 센터장은 "AI가 생활 속에서 인간 중심으로 발전할 때 인간과 기계가 자연스럽게 상호 신뢰를 쌓는 경험을 갖고 함께 진화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한 AI 플랫폼을 개발하는 아마존웹서비스의 머신러닝 분야 브라틴 사하 부사장은 자사의 AI 엔진을 통해 탄생한 각종 서비스·제품의 적용 사례와 이를 기반으로 이뤄지고 있는 머신러닝 연구 현황에 대해 소개했다.

서울대학교 장병탁 교수도 '실세계 인공지능 : 새로운 도전과 무한한 기회'라는 제목의 강연을 통해 "기존 컴퓨터 속에 들어있던 인공지능이 스마트 스피커와 스마트폰, IoT, 자동차 등을 통해 일상생활 데이터를 축적하고 있다"며 실세계 인공지능이 갖는 의미와 산업적인 영향력과 기회에 대해 전망했다.

이 밖에 세계적인 AI 연구소인 오픈AI 소속 존 슐만과 구글의 AI 연구조직인 구글AI의 데이빗 하, SK텔레콤의 AI 연구원인 김진화 박사가 AI의 진화를 위한 각각의 연구 현황을 소개했다.

이날 컨퍼런스에선 강연 외에도 김 센터장의 진행으로 사하 부사장과 장 교수, 김 CTO, 하 연구원, 존 슐만 연구원 등 강연의 핵심 인사들이 컨퍼런스 주제에 대한 각각의 회사·연구소의 연구 방향과 현재까지의 성과 등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