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일부 가맹점주들의 터무니없는 주장에 심심한 유감"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bhc "일부 가맹점주들의 터무니없는 주장에 심심한 유감"

최종수정 : 2018-09-06 14:37:12
bhc 일부 가맹점주들의 터무니없는 주장에 심심한 유감

bhc "일부 가맹점주들의 터무니없는 주장에 심심한 유감"

bhc치킨이 'bhc 본사 고발 기자회견'과 지난 4일 진행된 집회와 관련해 현 가맹점협의회 일부 집행위원들의 터무니없는 주장이라고 밝혔다.

bhc는 6일 입장자료를 내고 "일부 가맹점주들의 급작스러운 돌발적 행동에 심심한 유감을 표한다"며 "잘못된 주장으로 인해 소비자에게 부당한 기업으로 알려지고 있는 부분과 대다수 가맹점주분들의 입장마저 호도되는 것"이라고 전했다.

bhc 측은 현 가맹점협의회 집행부가 주장하는 소위 부당한 광고비 수취는 지난해 1년 동안 공정거래위원회 조사에서도 충분히 설명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신선육의 염지 개선 작업의 일환으로 공정개선에 의한 신선육 가격 인상에 대한 회계 처리 건으로 소명 됐다고 강조했다.

bhc는 "200억의 광고비를 횡령한 것이고 광고비를 공개하지 않는다는 터무니없는 주장은 당사 임직원에 대한 모욕이자 심각한 브랜드 이미지 훼손을 줄 수 있는 무책임한 행동"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광고선전비 및 판매촉진비는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공시를 확인하면 금액을 알 수 있음에도 마치 가맹본부가 은폐하려고 한다는 주장은 다분히 의도적인 것으로 사료된다"고 전했다.

bhc는 현 가맹점협의회 집행부에서는 일반 해바라기유와 당사의 고올레산 해바라기유를 비교하는 것과 관련해 식품공전 상 고올레산 해바라기유와 일반 해바라기유는 식품유형에서부터 별개로 분류되어 있으며, 또한 가맹점들에게 납품하고 있는 제품은 고올레산 해바라기유 중 당사의 노하우로 주문 제작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 관련해 공정위는 "가맹점주협의회의 주장에 대해 구체적으로 비교할 수 있는 근거가 없으며 일반 기름과 비교하면 더 많은 닭을 튀길 수 있어 가격 차이가 난다는 이유로 고올레산 해바라기유가 법 위반이 될 수 없다"고 밝혔다.

bhc는 프랜차이즈의 가장 핵심인 '동질성'을 위해 끊임없는 투자와 관리에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bhc는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든 똑같은 맛과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동질성이 훼손된다면 이는 소비자로부터 외면을 받을 수 있는 중대한 문제성이 대두되는 사항"이라며 "이런 가치와 노하우를 통한 소비자의 선택이 bhc치킨 브랜드를 업계 2위까지 성장시키는 핵심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좋은 재료, 좋은 서비스, 깨끗한 위생 이 3가지를 철저히 지키는 것은 bhc치킨뿐만 아닌 외식업의 기본이며, 소비자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필수 요소"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가맹점협의회 집행부는 본사와 소통보다는 언론을 통한 대외적인 활동에 집중하고 있다"며 "이에 다수의 가맹점주 불만이 제기돼 가맹본부 입장에서 굉장히 우려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또한 가맹본부가 현 가맹점협의회 집행부에 대응을 하지 않는다고 주장하는 부분도 사실이 아닌 거짓이며, 원만한 소통을 위해 수차례 직접 찾아가고 연락을 취했다고" 강조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