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희망의 집 고치기' 재능기부 봉사활동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대우건설, '희망의 집 고치기' 재능기부 봉사활동

최종수정 : 2018-09-06 15:31:06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지난 5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노후주택을 보수하는 희망의 집 고치기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대우건설
▲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지난 5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노후주택을 보수하는 '희망의 집 고치기'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대우건설

대우건설은 지난 5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노후주택을 보수하는 '희망의 집 고치기' 재능기부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6일 밝혔다.

이날 대우건설 주택사업본부·토목사업본부·재무관리본부·리스크관리본부·푸르지오서비스 임직원 10명은 도배, 장판 및 싱크대 교체, 단열작업 등을 했다.

봉사활동에 소요되는 예산은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매달 급여에서 1000원 미만의 동전을 모아 마련한 '임직원 동전모아 사랑실천하기' 기금이 사용됐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주거환경이 열악한 노후주택에 거주하는 이웃을 위해 건설회사 특성을 살려 집 고치기 재능기부를 진행하게 됐다"며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