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EQ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더 뉴 EQC 세..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메르세데스-벤츠, EQ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더 뉴 EQC 세계 최초 공개

최종수정 : 2018-09-05 15:25:39
더 뉴 메르세데스 벤츠 EQC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가 'EQ'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더 뉴EQC'를 4일 스웨덴 스톡홀롬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5일 밝혔다.

더 뉴 EQC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 포함 새로운 전기구동화 제품과 기술 브랜드인 'EQ'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다. 더 뉴 EQC의 등장은 메르세데스-벤츠가 2016년 파리 모터쇼에서 EQ브랜드와 콘셉트카 '콘셉트 EQ'를 선보인 이후 약 2년 만에 이루어졌다.

벤츠에 따르면 더 뉴 EQC는 앞차축과 뒤 차축에 연결된 두 개의 전기모터를 통해 300㎾의 출력을 내며 주행 거리 450㎞ 이상(NEDC 기준, 잠정 예상치)을 기록했다.

더 뉴 EQC는 각 차축에 전기 구동장치를 달아 사륜구동의 주행 특성을 갖췄다. 각 차축에 탑재된 두 개의 모터는 최고 출력 408 마력(300㎾), 최대 토크 78.0㎏·m를 발휘, 시속 0에서 100㎞까지 5.1초 만에 도달이 가능하다. 탑재된 배터리는 다임러의 자회사인 '도이치 어큐모티브'에서 생산한 최신 80㎾h리튬 이온 배터리다. 주행거리는 450㎞ 이상이다.

더 뉴 EQC에는 7.4㎾ 용량의 '온보드 차저'가 탑재돼 가정과 공공 충전소에서 완속(AC) 충전이 가능하며, 메르세데스-벤츠 월박스를 이용하여 충전 시 가정용 220V 소켓보다 약 3배 빠른 속도로 충전이 가능하다. 최대 110㎾의 출력으로 급속 충전이 가능하며, 급속 충전 시 약 40분 이내에 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충전 상태, 에너지 흐름 등과 같은 EQ만의 특징적인 요소들은 더 뉴 EQC에 탑재된 벤츠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운전자는 EQ 브랜드에 최적화된 내비게이션, 주행모드, 충전 및 출발 시간 등을 제어하고 설정할 수 있으며 자연어 음성 인식을 통해 각종 기능들을 작동시킴으로써 차량 내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할 수 있다.

더 뉴 EQC는 안전과 관련된 높은 수준의 요건들도 충족한다. 광범위한 충돌 실험 이외에도 메르세데스-벤츠는 배터리와 전류를 동반한 모든 부품에 대해 법적 요건을 상회하는 수준의 안전기준을 적용하고 있다. 차량구조에 있어서도 전기부품 및 배터리의 성능 최적화와 더불어 높은 수준의 안전 기준을 충족하도록 설계됐다. 이러한 수동적 안전 요건들에 더해 메르세데스-벤츠의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를 탑재했다.

한편 EQC는 메르세데스-벤츠의 독일 브레멘 공장에서 2019년부터 본격적인 생산을 시작한다.

디터 제체 다임러 AG 이사회 의장 및 메르세데스-벤츠 승용부문 회장은 "메르세데스-벤츠는 EQ브랜드 최초의 전기 SUV인 EQC를 통해 새로운 미래 모빌리티 시대가 시작됨을 알리게 되었다"며 "전기 구동은 미래 모빌리티에 있어 매우 중요한 필수 요소로 메르세데스-벤츠는 EQ 모델 포트폴리오 확장을 위해 100억 유로 이상, 그리고 배터리 생산을 위해 전 세계적으로 10억 유로 이상을 투자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