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육군본부와 '안전육군만들기' MOU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안전보건공단, 육군본부와 '안전육군만들기' MOU

최종수정 : 2018-09-05 11:53:25

안전보건공단이 육군본부와 군부대 안전문화 정착에 나섰다.

공단은 지난 4일 충남 계룡시 소재 육군본부에서 군부대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미래산업인력인 육군 장병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작년 5월 체결한 기존 업무협약의 협력범위와 실천과제를 확대해 사고예방 실행력과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체결됐다.

공단은 협약 체결에 따라 향후 3년간 육군에 ▲안전보건교육 ▲안전보건컨설팅 ▲연구분야 협업 등을 지원하고 육군은 발주공사 안전관리시스템 구축 등 군부대 내 재해예방 활동을 전개한다. 또한 양 기관은 군 시설물에 대한 작업환경 실태조사 및 장병 건강관리 방안에 대한 연구도 함께 추진한다.

한편, 공단은 장병 안전을 위해 작년 말 육군에서 발족한 '안전육군만들기 추진단'과 함께 다양한 사고예방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육군 내 정비·탄약 등 8개 부대에 대한 안전보건컨설팅과 안전전문교관 양성을 위한 전문화 교육과정을 진행했으며 올해 7월에는 창군 이래 최초로 육군 장군단을 대상으로 1박 2일의 안전관리 최고위자 교육을 실시하고 안전 리더십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박두용 공단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육군에 안전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정착시켜 미래산업인력인 군 장병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