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문화상 영예의 주인공을 찾습니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인천시, "문화상 영예의 주인공을 찾습니다"

최종수정 : 2018-09-05 11:41:56
인천시청
▲ 인천시청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오는 17일부터 10월 2일까지 지역문화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큰 시민을 대상으로 '인천광역시 문화상' 후보자를 추천받는다고 5일 밝혔다.

올해로 36회째를 맞는 '인천광역시 문화상'은 문학, 미술, 공연예술, 체육, 언론 총 5개 부문으로 각 부문마다 1인 선정을 원칙으로 하되, 부문별로 추천된 수상후보자 중 분야를 달리하며 기여한 공적이 탁월한 후보자가 다수인 경우에는 2인까지 시상할 수 있다.

자격요건은 인천의 각 시상부문에서 공적이 뛰어난 사람 또는 타 지역에서의 활발한 활동으로 인천을 널리 알린 공적이 있는 사람으로 인천에서 3년 이상 거주한 사람 중 타 시?도 문화상 수상 경력이 없는 사람이면 지원이 가능하다.

수상자 결정은 후보자의 활동실적에 대한 현지실사를 거쳐, 각 부문별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관련분야 활동실적과 지역사회 발전 기여도 등에 대해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선정된다.

'인천광역시 문화상'은 1982년부터 2017년까지 총35회에 걸쳐 192명의 수상자를 탄생시켰다.

문화상 후보자 추천은 부문별 관련단체 및 기관의 장 또는 시민 50인 이상의 연명을 받아 추천할 수 있으며, 추천서는 9월 17일(월)부터 10월 2일(화)까지 등기우편으로 보내거나 직접 방문하여 접수하면 된다.

수상자는 10월말에 결정하여 개별적으로 통지하며, 시상식은 오는 11월에 거행할 예정이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