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소비자 중심 영업 실천 서약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KEB하나은행, 소비자 중심 영업 실천 서약

최종수정 : 2018-09-05 10:56:24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왼쪽 다섯번째 과 임직원들이 영업행위 윤리준칙 실천 서약식 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왼쪽 다섯번째)과 임직원들이 '영업행위 윤리준칙 실천 서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EB하나은행은 함영주 행장과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금융소비자 중심의 영업 프로세스 구현을 위한 '영업행위 윤리준칙 실천 서약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를 통해 KEB하나은행의 모든 임직원들은 금융소비자의 권익보호를 최우선으로 하는 영업 활동을 통해 하나금융그룹이 핵심가치로 삼고 있는 '손님우선(With Customer)'의 기업문화를 공고히 할 예정이다.

KEB하나은행이 이번에 새로 제정한 '영업행위 윤리준칙'에는 금융상품을 판매할 때 은행 직원이 준수해야 할 ▲신의성실의 원칙 ▲적합성의 원칙 ▲상품설명 의무 ▲손님정보 보호 등의 핵심 내용을 담았다.

함영주 KEB하나은행장은 "금융소비자보호는 금융이 사회적 역할을 수행하는 가장 기본적이고 핵심적인 사항"이라며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서 금융소비자에게 충분한 정보를 제공하고, 불완전 판매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KEB하나은행은 앞으로 '정도(正道) 영업을 통한 손님 중심의 금융 실천'으로 금융소비자의 권익 증진에 앞장 설 계획이다.

한편, 손님의 입장에서 바라 본 불편사항 및 불합리한 관행을 사전에 제거함으로써 금융소비자 중심의 경영문화를 확립코자 지난달 8일 출범한 하나금융그룹의 '손님불편제거위원회'는 지난 31일에 KEB하나은행에서 첫 회의를 개최했다.

위원장인 함영주 행장이 주재한 이날 회의에서는 그룹 차원의 '손님불편제거위원회'출범 이후 KEB하나은행이 약 3주 동안 취합한 손님의 불편사항을 확인하고 이를 제거하기 위한 임직원 아이디어 및 개선의견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 3주간 손님불편제거위원회에 접수된 손님의 불편 및 제안사항은 총 798건이며, 이 중 30~40대 연령층이 66%를 차지했다. 남성 손님은 50대 이상, 여성 손님은 30대 이상의 연령대가 많았다. 주로 인터넷뱅킹, 간편 송금 등 새로운 디지털 방식의 은행 거래 시스템에 대한 요구 및 희망 사항이 많이 접수됐다.

9월 중에 예정돼 있는 하나금융그룹 손님불편제거위원회에서는 그룹 내 은행, 증권, 카드, 보험 등 각 관계사별로 실시된 회의 결과를 토대로 손님의 불편 사항을 제거하고 개선할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