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중국 상용차 시장에서의 새로운 도약 위한 발판 구축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현대차, 중국 상용차 시장에서의 새로운 도약 위한 발판 구축

최종수정 : 2018-09-03 16:18:05
현대차 중국사업본부 이병호 부사장, 상용사업담당 한성권 사장, 장제학 주청뚜대한민국 총영사, 현대차 상용사업본부장 이인철 부사장, 설영흥 고문, 사천성 인리 성장, 천능투 왕청 총경리, 사천성 경신위 천신요우 주임, 상무청 류신 청장, 자양시 우쉬 시장 왼쪽부터 이 협의서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현대차 중국사업본부 이병호 부사장, 상용사업담당 한성권 사장, 장제학 주청뚜대한민국 총영사, 현대차 상용사업본부장 이인철 부사장, 설영흥 고문, 사천성 인리 성장, 천능투 왕청 총경리, 사천성 경신위 천신요우 주임, 상무청 류신 청장, 자양시 우쉬 시장(왼쪽부터)이 협의서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자동차가 중국에서 새로운 합자사와 손을 잡고 중국 상용차 사업 재도약을 위한 발판을 구축한다.

현대차는 3일 서울 양재동 현대차 사옥에서 중국 상용차 시장에서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중국 사천성 대표 국유기업인 '사천성에너지투자그룹'과 '전략합작협의서'를 체결했다. 현대차는 이번 전략합작협의서 체결을 통해 천능투와 새로운 파트너십을 구축, 중국 상용차 생산·판매법인인 사천현대를 중국 대표 상용차 기업으로 육성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천능투가 기존 사천현대 합작사인 남준기차의 지분(50%)을 인수하고, 현대차와 함께 증자에 참여해 사천현대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새로운 합자사인 천능투는 사천성 에너지 인프라 건설 및 에너지 프로젝트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사천성 대표 국유기업이다. 배터리, 금융, 서비스 등 다양한 사업 분야에 진출해 있어 사천현대와 최고의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대차와 천능투는 양사가 보유한 강점을 바탕으로 상용차 연구개발, 생산, 판매는 물론 서비스, 물류, 신에너지차 등 전 부문에 걸쳐 다각적으로 협력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차는 천능투와의 합자를 성공적으로 추진해 나가는 한편 사천현대의 ▲상품 경쟁력 ▲생산 효율성 ▲판매 역량을 높이는데 전력을 기울여 중국 상용차 업계의 주목을 받는 상용차 메이커로 새롭게 성장시킨다는 전략이다.

현대차는 철저한 시장 및 상품 분석을 통해 중장기 상품개발 전략을 수립하고, 중국 현지의 자체 연구개발 능력을 강화함으로써 중국 시장을 위한 매력적인 상용차를 연이어 출시할 계획이다.

현재 현대 브랜드 3개 차종, 치도 브랜드 3개 차종 등 총 6개의 라인업을 갖춘 사천현대는 2022년까지 신차 및 후속차 총 5개 차종을 개발, 중국 상용차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켜 나가기로 했다. 또 내년 트럭 전기차를 투입해 중국 신에너지 상용차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해 나가기로 했다.

또 주요 지역에 권역본부를 설치해 시장밀착형 판매관리 체제 구축 등 현지화 전략을 통해 동남아시아, 아중동 등 중국외 지역으로의 수출도 추진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중국 사천성 대표 국유기업인 천능투와 글로벌 자동차 기업으로서 세계적 상용차 기술을 보유한 현대차 간의 이번 협력은 상당한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속적인 투자 및 기술 개발 노력을 통해 중국 상용차 시장의 선두권 업체로 발돋움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