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성동구, '청년창업 지원사업' MOU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KT&G-성동구, '청년창업 지원사업' MOU

최종수정 : 2018-09-03 10:13:06
지난달 31일 진행된 협약식에서 정원오 성동구청장 왼쪽 과 김흥렬 KT G 수석부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KT G
▲ 지난달 31일 진행된 협약식에서 정원오 성동구청장(왼쪽)과 김흥렬 KT&G 수석부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KT&G

KT&G-성동구, '청년창업 지원사업' MOU

KT&G가 서울 성동구와 손잡고 청년 일자리 창출과 사회혁신 창업가를 발굴, 육성하는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KT&G는 지난달 31일 서울 성동구와 '청년창업 지원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서 KT&G는 성동구 성수역 인근에 청년창업을 지원하는 플랫폼을 조성하고 성동구는 이를 위한 제반 행정사항을 지원한다. 또한 양 기관은 청년창업 지원사업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기반 시설과 인적·물적 프로그램 교류를 확대하고 청년 실업난 해소와 사회혁신 활성화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KT&G가 추진하는 청년창업 플랫폼은 소셜벤처 기업들이 다수 밀집한 '성수 소셜벤처 밸리'에 2020년 상반기 개관을 목표로 조성될 예정이며, 창업 생태계 활성화와 구성원 간 커뮤니티 강화를 위한 공간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앞서 KT&G는 지난해 10월부터 청년실업 문제 해소를 위해 30억원 규모의 사회혁신 스타트업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특히, 비즈니스를 통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소셜벤처' 분야를 집중 육성하기 위해 '상상 스타트업 캠프'를 2회째 운영하며 역량 있는 예비 창업가들을 배출해냈다.

김진한 KT&G 사회공헌실장은 "서울 성동구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KT&G가 진행하는 청년창업 지원사업이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며 "독창적이고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해 청년 실업 문제 해소에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