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프로야구'로 투구궤적 한눈에 볼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U+프로야구'로 투구궤적 한눈에 볼까

최종수정 : 2018-09-02 11:44:56
모델들이 LG유플러스의 AR입체중계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LG유플러스
▲ 모델들이 LG유플러스의 'AR입체중계'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U+프로야구'에서 데이터와 그래픽을 활용한 'AR 입체중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AR입체중계는 프로야구 경기 중 실시간 그래픽과 데이터를 결합해 제공하는 중계 서비스다. U+프로야구는 9월 한달 간 AR입체중계 서비스를 활용해 투구·타구·주루·수비 궤적 등의 데이터 그래픽을 프로야구 생중계 화면과 함께 제공한다.

AR입체중계 시 스트라이크, 헛스윙, 삼진과 같은 투구에서는 ▲구종(球種) ▲구속 (球速) ▲회전수 ▲특이사항 등의 데이터와 공의 궤적을 중계 화면에서 그래픽으로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홈런, 안타 등 타구는 ▲속도 ▲발사각 ▲비거리 ▲특이사항 데이터를 제공한다. 도루와 접전 상황의 주루 플레이 시 이동 거리, 이동 시간, 속도, 첫발 스타트 등의 데이터를 하나의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내년 5G 상용화를 앞두고 실제 프로야구 경기에 증강현실(AR) 기술을 접목해 차별화된 5G 콘텐츠로 차세대 이동통신의 승기를 잡는다는 방침이다.

AR입체중계는 4일부터 30일까지 SPOTV에서 중계하는 2개의 경기 중 하나의 경기에 적용돼 총 24 경기에 서비스될 예정이다. U+프로야구 애플리케이션(앱)과 모바일 TV 'U+비디오포털', U+tv 내 프로야구 앱에서 AR입체중계를 이용할 수 있다.

박종욱 LG유플러스 모바일서비스사업부 상무는 "5G가 상용화되면 화질, 화면수, 타임슬라이스, VR·AR 등 5G향 기능을 대폭 강화한 진화된 고객 체감형 스포츠 중계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