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QLED TV 매직스크린 공모전 대상에 '물고기 모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삼성 QLED TV 매직스크린 공모전 대상에 '물고기 모빌'

최종수정 : 2018-09-02 11:37:49
이번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영국과 덴마크의 디자인팀, 스위프트 크리에이티브스 Swift Creatives 의 매튜 커커릴 Matthew Cockeril 디자이너가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의 한종희 사장 왼쪽 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 이번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영국과 덴마크의 디자인팀, '스위프트 크리에이티브스(Swift Creatives)'의 매튜 커커릴(Matthew Cockeril) 디자이너가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의 한종희 사장(왼쪽)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영국 디자인 전문 매체 디진(Dezeen)과 공동 주최한 'QLED TV 매직 스크린 공모전'에서 '물고기 모빌'을 대상으로 결정했다.

삼성전자는 31일(현지시간) 유럽 최대 가전 박람회인 IFA 2018에서 최종 우수작 시상을 진행했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삼성전자 TV 디자인 공모전은 2018년형 QLED TV에 새롭게 탑재된 매직스크린의 진화된 사용성을 주제로 6월 25일부터 8월 3일까지 진행됐다.

매직스크린은 TV가 꺼졌을 때 검은 화면이 아닌 뉴스, 날씨, 사진, 음악 등 소비자가 원하는 콘텐츠와 생활정보를 제공해 색다른 사용자 경험을 선사하는 2018년형 삼성 QLED TV만의 차별화된 기능이다.

이번 공모전 최종 대상의 영예는 영국과 덴마크의 디자인팀, 스위프트 크리에이티브스가 차지했다. 대상작으로 선정된 '키네틱 데코' 작품은 실내 환경에 맞춰 변화하는 물고기 모양의 모빌 장식이다. 방 안의 조도 변화에 따라 물고기 색상이 바뀌고, QLED TV의 모션 센서를 통해 사람이 다가오면 물고기의 그림자가 도망치는 연출을 보인다.

이 작품은 매직스크린만의 핵심 가치를 반영했을 뿐 아니라, 현재 제공 중인 매직스크린 콘텐츠와 연계성, 확장성 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우승 상금 8000유로의 주인공이 된 스위프트 크리에이티브스팀의 매튜 커커릴은 "우리의 디자인은 일상 생활 공간에 있는 소비자에게 평온함과 동시에 아름다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며, "IFA에 전시된 것만으로도 작품을 널리 알릴 수 있어 가슴이 벅찼는데 수상까지 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