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쪽방 주민 대상 '디딤돌 문화교실' 실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현대엔지니어링, 쪽방 주민 대상 '디딤돌 문화교실' 실시

최종수정 : 2018-08-31 13:44:30
현대엔지니어링과 서울시가 30 31일 쪽방 주민을 대상으로 디딤돌 문화교실 워크숍을 진행했다. 이날 쪽방 주민들이 디딤돌 문화교실에서 익힌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 현대엔지니어링과 서울시가 30~31일 쪽방 주민을 대상으로 '디딤돌 문화교실' 워크숍을 진행했다. 이날 쪽방 주민들이 디딤돌 문화교실에서 익힌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과 서울시가 쪽방 주민을 대상으로 '디딤돌 문화교실'을 5년째 이어오고 있다.

31일 현대엔지니어링에 따르면 30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디딤돌 문화교실' 워크숍엔 남대문, 창신동, 영등포, 서울역 등 4개 지역 쪽방 주민 30여명이 참석했다. 현대엔지니어링, 서울시 담당자 등 총 40여명도 함께 했다.

'디딤돌 문화교실' 워크숍은 쪽방 주민들이 지난 4개월 동안 문화교실에 참여해 달라진 자신의 모습을 확인하는 동시에 화합·소통의 장을 마련하고자 마련됐다.

워크숍에서 속초를 방문한 쪽방 주민들은 동해바다를 감상한 뒤 인근에 위치한 서울시공무원수련원에서 작품발표회를 했다. 오는 11월 초에 있을 수료식과 사진·공예 전시회 및 풍물연주회 진행 계획도 공유했다.

또 강원도 고성군에 국가지정 중요민속자료로 등재된 '왕곡 마을'을 방문해 한국 전통가옥을 감상하고 한과 만들기 등 체험활동도 했다.

'디딤돌 문화교실'은 쪽방 주민에게 다양한 교양 및 문화교육 프로그램들을 제공하고자 지난 2014년에 시작했으며, 서울시와는 2015년부터 함께 해오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쪽방 주민들의 열정과 노력이 고스란히 담긴 '디딤돌 문화교실'이 벌써 다섯 번째 결실을 앞두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쪽방 주민들의 주거상향과 사회복귀를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