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양파 기계정식으로 농가경영비 절감효과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영광군, 양파 기계정식으로 농가경영비 절감효과

최종수정 : 2018-08-31 09:30:09

영광군, 양파 기계정식으로 농가경영비 절감효과

영광군, 양파 기계정식으로 농가경영비 절감효과

-농가 노동력과 인건비를 절감 시간이 단축되어 월동율을 높이고 수확량도 증대시킨다-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난 28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양파재배 농업인 약 70명을 대상으로 기계정식 육묘방법에서부터 트레이 관리법, 육묘상 환경조건 등 양파 기계화 재배에 관한 전반적인 교육을 실시했다.

양파 생산 과정에서 '정식'은 인건비가 가장 많이 소요되는 작업으로 최근 양파 생산비용을 줄이기 위해 양파 묘를 자동으로 정식하는 기계가 많이 보급되고 있다.

그럼에도 기계정식에 적합한 묘를 생산하는 과정에서 육묘 트레이 내에 뿌리가 건실하지 못하거나 파종 후 발아율이 좋지 못하는 등의 애로를 겪는 농가가 많아 이번 육묘 기술교육을 진행하게 됐다.

양파 기계정식은 농가 노동력과 인건비를 절감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뿌리가 활착되는 시간이 기존보다 10일 가량 단축되어 월동율을 높이고 수확량도 증대시켜 농가 소득향상과 직결될 수 있다.

양파 재배 농업인 이기원씨(51세, 영광군 묘량면 동삼로)는 "이번 육묘 기술교육을 통해 노지육묘와의 차이점을 배우고 트레이를 이용해 육묘상을 만드는 법을 세세하게 배울 수 있어서 아주 유익한 시간이었고, 파종기에 맞추어 교육을 진행해주어 더욱 더 도움이 됐다."라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양파는 기계화를 통한 비용절감효과가 큰 작목으로, 기계화 정식에 관한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농촌 고령화에 따른 일손부족 문제를 해소하는데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