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카드의정석’ 5개월 만에 100만좌 돌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우리카드, ‘카드의정석’ 5개월 만에 100만좌 돌파

최종수정 : 2018-08-30 15:35:17
 카드의정석 100만좌 돌파 기념식에서 정원재 우리카드 사장 왼쪽에서 다섯번 째 이 김현정 한국화가 왼쪽에서 네번째 에게 감사의 표시로 기념카드를 전달하고, 상품개발에 참여한 유공직원 5명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우리카드
▲ '카드의정석' 100만좌 돌파 기념식에서 정원재 우리카드 사장(왼쪽에서 다섯번 째)이 김현정 한국화가(왼쪽에서 네번째)에게 감사의 표시로 기념카드를 전달하고, 상품개발에 참여한 유공직원 5명과 함께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우리카드

우리카드는 '카드의정석' 시리즈가 출시 5개월 만에 100만 좌를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우리카드는 지난 4월 '카드의정석 포인트(POINT)'를 시작으로 디스카운트(DISCOUNT), 쇼핑(SHOPPING), 엘포인트(L.POINT) 등 4종의 상품을 시장에 선보였다.

우리카드는 카드의정석 시리즈가 흥행 성공을 거둔 주요 요인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적립과 할인 ▲고객의 이용빈도 높은 업종에 대한 파격적 추가 혜택 ▲한국의 미를 활용해 예술과 금융을 접목한 세련되고 아름다운 카드 디자인 등을 꼽았다.

카드의 정석 시리즈는 업계 최초로 한국적인 미를 디자인에 담기 위해 한국화가 김현정의 작품들을 차용했다. 김 화가의 작품들은 동양화에 기초하지만, 시대에 맞는 참신한 발상과 주제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아울러 카드 플레이트 표면에 특수 가공을 통해 작품이 액자에 들어있는 시각적 효과를 주는 것은 물론 오른쪽 상단에 'ㄱ'자 홈을 배치해 지갑에서 꺼내기 쉽도록 이용 편리성을 높였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불필요한 부가서비스를 없애 절약한 비용으로 혜택을 강화했던 것이 판매량를 올린 주요 요인"이라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