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립모리스 "아이코스, 일반담배보다 암 발병률 감소 확인"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필립모리스 "아이코스, 일반담배보다 암 발병률 감소 확인"

최종수정 : 2018-08-30 14:45:22
마누엘 피취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 PMI 과학연구 최고책임자가 폐암 발병 관련 일반담배와 비교 실험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손진영 기자
▲ 마누엘 피취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 과학연구 최고책임자가 '폐암 발병 관련 일반담배와 비교 실험' 연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손진영 기자

필립모리스 "아이코스, 일반담배보다 암 발병률 감소 확인"

궐련형 전자담배 아이코스 증기가 일반담배와 비교해 폐암종 발병률이 현저하게 감소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필립모리스 인터내셔널(PMI)은 30일 서을 중구 롯데호텔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폐암 발병 관련 일반담배와 비교 실험'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해당 연구는 담배 연기에 노출시 폐기종과 폐암 발생에 민감한 종으로 개발된 A/J 마우스(실험용 쥐)를 여러 그룹으로 나눠 전체 생애주기인 18개월동안 일반담배 연기, 아이코스 증기, 공기(대조군)에 각각 노출시켰다. 그 결과, 일반담배 연기에 노출된 그룹의 폐암종 발병률 및 다발성(개체 당 종양 개수)은 공기에만 노출된 그룹에 비해 확연히 증가했다. 반면, 아이코스 증기에 노출된 그룹의 폐암종 발병률 및 다발성은 일반담배 연기에 노출된 그룹보다 현저하게 낮았고 공기에만 노출된 그룹과 비슷했다. 이를 통해 아이코스 증기는 일반담배 연기에 비해 유전적 손상과 염증을 감소시키며, 검증된 폐암 동물실험모델에서 폐암종의 발병률과 다발성을 감소시킨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

마누엘 피취 PMI 과학연구 최고책임자는 "담배 연기 없는 제품의 암 발생 감소 가능성을 입증하는 최초의 연구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이번 연구 결과는 아이코스로 전환하는 것이 일반담배를 계속 사용하는 것보다 더 나은 선택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보여주고 있다. 물론 담배 사용을 완전히 중단하는 것이 흡연자에게 가장 좋은 선택이라는 것에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필립모리스의 실험 결과, 아이코스로 전환할 경우 유해물질이 크게 줄고 고체 초미세먼지 입자를 함유하지 않아 폐염증 발생 가능성이 감소했다. 아이코스 증기가 연소와 무관해 고체 입자 화학물질이 없기 때문이다.

이날 한국필립모리스는 지난 6월 식약처가 발표한 궐련형 전자담배에 대한 분석결과 발표에 대한 해명을 다시 한 번 촉구했다.

당시 식약처가 실시한 분석 결과를 살펴보면 많은 해외 연구 결과와 마찬가지로 궐련형 전자담배의 증기에 포함된 WHO 지정 유해물질 9가지의 함유량이 국내에서 판매되는 일반담배에 비해 평균 90% 적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럼에도 식약처는 '타르는 담배 규제의 확실한 근거가 아니며 오해의 소지가 있을 수 있다'는 세계보건기구(WHO)의 견해를 무시하고 타르 수치 비교에만 초점을 맞춰 결과를 발표한 바 있다.

김병철 필립모리스 전무는 "소비자는 정확한 정보를 제공받아 본인 건강을 위한 선택을 할 권리가 있다"며 "기업과 정부당국이 과학에 기초한 정보를 제공할 책임이 있다"고 전했다.

궐련형 전자담배가 금연 영향에 부정적이라는 의견에 대해 김 전무는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후 1년 동안 판매량은 약 35억1000만갑으로 전년 같은기간 36억2000만갑 보다 감소했다"며 "궐련형 전자담배 때문에 금연정책에 차질이 생겼다는 주장은 이해가기 어렵다"고 전했다.

한편 PMI는 아이코스의 위험도 감소 가능성을 입증하기 위해 광범위한 연구를 실시하고 있으며, 18건의 비임상연구와 10건의 임상연구를 완료했다. 이러한 연구는 일반담배 대비 유해물질 생성 감소뿐만 아니라 인체 노출 감소와 흡연 관련 질병 발생 감소 평가를 포함한다. 미국 식품의약국(FDA), 영국 정부의 독립 과학 자문기구인 독성학위원회(COT), 독일 연방위해평가원(BfR)을 비롯한 다수의 해외 정부유관기관 및 독립연구기관에서도 PMI의 연구 결과와 부합하는 연구 및 검토 결과를 계속해서 발표하고 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