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독일 ‘IFA 2018’서 인공지능 솔루션 대거 선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LG전자, 독일 ‘IFA 2018’서 인공지능 솔루션 대거 선봬

최종수정 : 2018-08-30 14:42:08
LG전자가 IFA 2018에서 다양한 LG 클로이 로봇을 선보인다. LG전자
▲ LG전자가 IFA 2018에서 다양한 LG 클로이 로봇을 선보인다. /LG전자
 LG전자가 IFA 2018에서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를 유럽에 본격 론칭한다. LG전자
▲ )LG전자가 IFA 2018에서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유럽에 본격 론칭한다. /LG전자
LG전자가 IFA 2018에서 55인치 올레드 사이니지 258대로 만든 올레드 협곡을 설치해 압도적인 화질을 강조했다. LG전자
▲ LG전자가 IFA 2018에서 55인치 올레드 사이니지 258대로 만든 올레드 협곡을 설치해 압도적인 화질을 강조했다. /LG전자

LG전자가 31일부터 6일 동안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18'에서 '더 나은 삶'을 위한 인공지능 솔루션과 차별화된 시장선도 제품들을 대거 선보인다.

31일 개막 첫날에는 LG전자 대표이사 CEO 조성진 부회장과 CTO(최고기술책임자) 박일평 사장이 '인공지능으로 당신은 더 현명해지고, 삶은 더 자유로워집니다'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지난해 대비 약 24% 늘린 4699제곱미터(㎡)의 대규모 부스를 마련했다.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을 슬로건으로 내걸고 단독 전시관(18홀)과 야외 부스에서 ▲차별화된 인공지능 가전 ▲초(超)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올레드 TV ▲유럽 시장 공략을 위한 고효율 프리미엄 가전 등을 선보인다.

인공지능 전시존인 'LG 씽큐 존'은 LG전자 부스 가운데 가장 큰 규모를 차지한다. LG전자는 IFA 2018을 통해 유럽에서도 인공지능 선도기업 이미지를 굳힐 계획이다. LG 씽큐는 LG전자의 인공지능 제품·서비스를 아우르는 브랜드다.

LG 씽큐 존에는 거실, 주방, 세탁실 등 실제 생활공간을 연출해, 독자 개발 인공지능 플랫폼뿐 아니라 구글, 아마존 등 외부의 다양한 인공지능 기술을 탑재한 제품들을 전시한다. 또 'LG 클로이' 로봇 포트폴리오를 선보이며 집안과 집밖을 아우르는 인공지능 경험을 선사한다.

또한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웨어러블 로봇 'LG 클로이 수트봇'을 처음 공개한다. 이 제품은 산업현장부터 일상생활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는 하체 근력 지원용 웨어러블 로봇이다.

LG전자는 가정용에서 산업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로봇을 개발하고 새로운 사업 기회를 지속 모색하면서 고객에게 더 나은 삶을 제공하는 로봇 사업을 적극 키워나갈 전략이다.

손으로 조작할 필요 없이 음성만으로 손쉽게 전원을 켜고 끄거나 의류관리 코스를 설정할 수 있는 'LG 스타일러 씽큐'도 IFA에서 처음 소개된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유럽에 론칭하며 180억 달러 규모의 유럽 빌트인 시장 공략에도 나선다.

LG전자는 IFA 전시장의 야외 정원에 900㎡ 규모의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전용 전시관을 마련해 유럽 명품 가구사 발쿠치네, 아클리니아 등과 협업해 전시관을 꾸몄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냉장고, 오븐, 전기레인지, 후드, 식기세척기 등 기존 7종의 제품에 냉장고 4종, 조리기기 3종 등 신제품 7종을 추가했다. 지난해와 비교하면 제품 구성이 두 배로 늘어났다.

LG전자는 차별화된 성능과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갖춘 초프리미엄 브랜드 LG 시그니처로 유럽 프리미엄 가전 시장 공략에 속도를 더할 계획이다.

LG 시그니처 라인업은 기존 올레드 TV, 냉장고, 세탁기, 공기청정기 등에 와인셀러, 상냉장·하냉동 냉장고, 건조기 등 3종의 신제품을 추가한다.

88인치의 8K 올레드 TV도 처음 모습을 선보인다. 이번 공개하는 제품은 3300만개에 달하는 자발광 화소 하나 하나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화질을 섬세하게 표현한다. 또, 화면 사이즈에 관계 없이 완벽한 블랙을 표현한다.

LG전자 한창희 글로벌마케팅센터장은 "압도적인 성능과 혁신적 디자인의 제품에 고객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한 인공지능을 대거 적용해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