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부, 민간위탁 고용서비스기관 인증평가 시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노동부, 민간위탁 고용서비스기관 인증평가 시행

최종수정 : 2018-08-28 13:21:04

고용노동부와 한국고용정보원은 민간위탁 고용서비스기관의 고용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고용서비스기관 인증평가(품질인증제)'를 도입·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고용서비스기관 인증평가는 고용서비스 민간위탁사업을 수행하는 기관의 고용서비스 역량 등을 사전 평가해 인증하고, 인증을 받은 기관에게 사업시행을 위탁하는 제도다.

올해는 우선 종합 취업지원사업(취업성공패키지사업) 부문의 기관 150개소를 대상으로 인증평가를 실시하며, 인증은 3년간(신규기관은 1년) 유효하다.

노동부는 고용서비스 민간위탁사업 시행 시 인증기관을 우선해 선정하고, 인증기관에 대해서는 기관 유형별 맞춤형 컨설팅 제공과 종사자 대상 체계적인 직무교육을 지원할 계획이다.

고용서비스기관 인증평가를 받고자 하는 기관은 이달 29일부터 10월 2일까지 고용정보원에 신청을 해야 한다. 신청서류 서식 일체 및 기타 자세한 정보는 노동부 홈페이지(www.moel.go.kr)및 고용정보원 홈페이지(www.keis.or.kr), 워크넷(www.work.go.kr)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증평가는 서류심사와 현장평가를 실시하며 인증평가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올해 연말에 확정·발표할 계획이다.

김영중 노동부 고용서비스정책관은 "민간위탁 고용서비스기관 인증평가를 통해 민간고용서비스기관의 서비스품질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민간위탁기관의 역량을 제고하기 위해 컨설팅·모니터링·종사자교육 등 체계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