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U+tv ‘서울드라마어워즈 특별관’ 개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LG유플러스, U+tv ‘서울드라마어워즈 특별관’ 개설

최종수정 : 2018-08-26 11:13:26
모델들이 서울드라마어워즈 특별관을 소개하고 있다. LG유플러스
▲ 모델들이 '서울드라마어워즈' 특별관을 소개하고 있다./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인터넷TV(IPTV) 서비스 U+tv에서 국제 TV드라마 페스티벌 '서울드라마어워즈 2018'에 출품된 해외드라마를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서울드라마어워즈 특별관'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특별관은 27일부터 내달 10일까지 2주간 운영되며, '서울드라마어워즈 조직위원회'가 엄선한 드라마(국내작품 포함) 총 20여편을 IPTV 3사 중 독점으로 제공한다.

단편 부문에서는 독일에서 실제로 일어난 인질극을 다룬 드라마 '54 아워즈(54 Hours)'를 포함해 '더 파워 오브 사일런스(The Power of Silence)', '더 브로큰우드 미스테리즈(The Brokenwood Mysteries)' 등의 작품을 선보인다.

장편 드라마는 홍콩을 배경으로 한 법정물 '리걸 매버릭스(Legal Mavericks)', 코미디 장르에는 페미니스트 '자라'의 이야기를 그린 '자라 - 와일드 타임즈(Zarah - Wild Times)', 미니시리즈 부문에서는 호주인들이 불법 망명을 시도하던 인도네시아 난파선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세이프 하버(Safe Harbor)' 등의 드라마가 있다.

특별관 이용방법은 U+tv 전용 리모컨에서 '메뉴' 버튼을 누른 후 'TV다시보기' 메뉴로 진입하면 된다.

정대윤 LG유플러스 홈·미디어콘텐츠담당은 "작품성 있는 해외 고품질 드라마를 시청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드라마어워즈'는 지난 2006년 시작해 올해로 13회를 맞는 국내 유일의 국제 TV드라마 페스티벌이다. 올해는 전세계 56개국에서 총 268편의 작품이 출품됐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