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위니아, 독립냉각 기술 적용한 2019년형 김치냉장고 딤채 출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대유위니아, 독립냉각 기술 적용한 2019년형 김치냉장고 딤채 출시

최종수정 : 2018-08-23 14:00:43
대유위니아 2019년형 김치냉장고 딤채 신제품 출시 기념 쿠킹 클래스에 참석한 요리연구가 유현수 셰프가 신제품을 소개하는 모습. 대유위니아
▲ 대유위니아 2019년형 김치냉장고 '딤채' 신제품 출시 기념 쿠킹 클래스에 참석한 요리연구가 유현수 셰프가 신제품을 소개하는 모습./대유위니아

대유위니아는 오리지널 독립냉각 기능으로 문을 자주 여닫아도 설정한 온도 유지에 유리한 2019년형 김치냉장고 '딤채'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제품은 저장실마다 다른 냉각기를 사용하는 딤채의 기술을 한 층 끌어올렸다. 이를 통해 총 18종 26모드의 김치 · 채소 · 과일 · 주류 · 장류 등 다양한 식재료별 맞춤 보관 모드를 탑재했다. 디자인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조하기 위해 실버를 메인 컬러로 정했다. 무광과 반광의 두 가지 패턴을 적용해 같은 색상이지만 색다른 느낌을 준다.

룸 별로 냉각기를 달리 사용하는 '오리지널 독립냉각' 기술을 통해 김치 종류별로 원하는 익힘 정도에 따라 보관할 수 있다. 한국인이 즐겨 먹는 김장 김치·동치미·무김치 등도 가능하다. 2018년형 모델의 특징인 청국장 등 숙성 기능은 한층 강화됐다. 신제품은 묵은지 발효 숙성을 지원하는데 최적 온도 등의 환경을 제공해 일반김치를 묵은지로 만든다. 또한 소고기와 돼지고기 숙성 모드도 지원한다.

바나나, 아보카도, 레몬, 자몽 등 보관이 까다로운 열대과일 10종의 특별 보관 모드는 냉해나 부패 없이 오랫동안 높은 당도를 유지한다. 바나나는 최대 28일까지 먹기 좋은 상태로 보관하며 당도도 유지된다. 감자, 고구마, 가지 등 채소류 보관 모드, 주류 및 장류, 쌀 보관 모드도 갖췄다.

저장실을 직접 냉각하는 오리지널 땅속냉각, 기계실을 제품 상단으로 위치시켜 최적 보관 온도를 유지하는 오리지널 탑 쿨링 시스템은 전 제품과 같이 그대로 탑재됐다.

소비자 사용 환경에 맞춘 다양한 편의기능도 추가됐다. 400리터급 이상 스탠드형 제품에 도어포켓을 추가했다. 병 용기 보관이 수월해져 깔끔하고 편리하게 공간을 활용할 수 있다. 신선 보관실 안쪽에는 냉동육의 빠른 해동을 돕는 '고메 플레이트'를 장착했다. 최대 10개의 탈취제를 냉장고 곳곳에 적용해 바깥으로 새어나가는 냄새를 강력하게 잡아주고 독립 냉각을 통해 저장실 간 냄새 섞임을 방지한다. 스탠드형 제품 상단에 설치된 프레시 커버는 도어를 열고 닫을 때 빠져나가기 쉬운 냉기를 막는다.

2019년형 김치냉장고 딤채의 스탠드형 제품은 53종으로 출하가는 180만~440만원이다. 뚜껑형 제품은 30종으로 출하가는 69만~184만원이다. 메탈 미니 김치냉장고 102L 제품 2종은 84만~89만원이며 레트로 미니 김치냉장고 딤채 쁘띠 5종은 82만~84만원이다.

대유위니아 관계자는 "변화하는 소비자 사용 환경에 맞춰 김치의 종류별 보관 및 숙성 기능을 강화하고 다양한 식재료 보관 기능을 추가한 신제품을 선보이게 됐다"면서 "김치냉장고 시장의 선두주자인 만큼 한 발 앞서나가는 제품 성능과 마케팅 활동으로 올해 판매 성수기를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