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Toss 제휴계좌 57만개 돌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신한금융투자, Toss 제휴계좌 57만개 돌파

최종수정 : 2018-08-20 11:35:21
신한금융투자, Toss 제휴계좌 57만개 돌파

신한금융투자는 대한민국 대표 핀테크 브랜드 'Toss'와 제휴해 선보인 '신한-Toss CMA' 계좌가 출시 1년만에 57만계좌를 돌파하며 업계 디지털 비즈니스를 선도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신한-Toss CMA' 계좌는 하루만 맡겨도 최대 연 1.3% 이자를 받을 수 있으며 Toss 앱에서 곧바로 개설 가능한 신개념 계좌다. '신한-Toss CMA' 계좌는 작년 7월 첫 출시 이후 1년동안 57만개의 계좌가 개설되며 '20-30' 청년 세대의 재테크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신한-Toss CMA' 성공은 펀드 매매서비스로 이어졌다. 지난해 11월 오픈한 Toss 펀드 매매 서비스는 총 4단계 절차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으며, 매수, 수익률관리, 환매까지 실시간으로 처리할 수 있다. 1천원부터 가입할 수 있어 소액투자도 가능하다. 서비스 오픈 이후 약 330억원 매수, 10만명이 거래를 경험하며(18년 7월 기준)시장에 큰 반향을 일으키고 있다.

올해 4월 출시한 Toss '해외주식 투자 서비스'는 업계 최초로 Toss 앱에서 간편하게 해외주식 투자를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스타벅스, 애플 등 원하는 종목을 선택하면 원화 환산 가격을 바로 확인할 수 있으며 환전 등 별도의 절차 없이 매매가 가능하다. 한국 시간 오전 8시에서 오후 9시까지 편리하게 예약 주문도 할 수 있다. 현재 스타벅스, 애플 등 미국 유망 주식 40개 종목이 매매 가능하다. 오픈 이후 누적 거래고객은 13,000명으로(2018년 8월 기준)이용자 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어 20-30 세대의 해외주식 투자 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