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시장 조이자 상가투자 늘어…전년比 12.4%↑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주택시장 조이자 상가투자 늘어…전년比 12.4%↑

최종수정 : 2018-08-17 16:04:38
 그랑시티자이 파크 에비뉴 투시도. 포애드원
▲ '그랑시티자이 파크 에비뉴' 투시도./포애드원

투자자들이 주택에서 상가로 발길을 돌리고 있다. 최근 정부의 연이은 부동산 규제로 주택 시장의 투자 벽이 높아진 영향이다.

17일 국토교통부 등에 따르면 전국의 아파트 매매거래량은 지난 6월 3만367건으로 전년 동기(6만4444건) 대비 약 37% 감소했다.

특히 정부 규제의 집중포화를 맞고 있는 서울의 아파트 거래량 감소가 두드러진다. 서울의 아파트 거래량은 같은 기간 1만4918건에서 4830건으로 67.6% 줄어들었다.

아파트 미분양도 늘어나고 있다. 올해 1월 전국의 미분양 아파트는 5만 9104가구로 나타났다. 이후 ▲2월 6만 903가구 ▲3월 5만 8004가구 ▲4월 5만 9583가구 ▲5월 5만 9836가구 ▲6월 6만 2050가구로 꾸준히 미분양 아파트가 증가하는 추세다.

이처럼 주택시장이 하락세를 보이자 수익형 부동산이 주목받고 있다.

한국감정원 자료를 보면 올해 상반기(1월~6월) 전국의 상업·업무용 부동산 거래량은 19만 2468건으로 지난해 동기(17만 1220건) 대비 12.4% 늘어났다.

특히 지난 3월엔 총체적상환능력비율(DSR), 임대업이자상환비율(RTI) 등 강도 높은 대출 규제를 앞두고 수요가 몰려 3만9082건이 거래됐다. 이는 역대 최고 거래량이다.

분양 경쟁률도 높다.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사동에 위치한 그랑시티자이 단지 내 상가인 '그랑시티자이 에비뉴'는 지난 6월 말 '라이프 에비뉴'와 '포트 에비뉴' 입찰을 진행했다. 그 결과 총 117실 모집에 최고 낙찰가율 196%, 최고 82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하루 만에 전 실이 주인을 찾았다.

LH도 지난 6~7월간 일반형 상가 13개 점포의 경쟁 입찰을 진행했다. 양주옥정 A3블록 103호 439.3%, 104호 418.8% 등 예정 가격의 4배가 넘는 낙찰가율을 기록했다. 인천영종 A2블록도 101호와 102호가 각각 356.9%와 350.1%의 낙차가율을 보였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