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뿐인 내편' 주역들 한자리에…최수종·유이 탄탄한 연기내공 '명..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하나뿐인 내편' 주역들 한자리에…최수종·유이 탄탄한 연기내공 '명불허전'

최종수정 : 2018-08-16 10:38:05

'하나뿐인 내편' 주역들 한자리에…최수종·유이 탄탄한 연기내공 '명불허전'

사진 DK E M
▲ 사진/ DK E&M

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이 첫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오는 9월 15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주역들이 한자리에 뭉쳤다.

지난 7일 KBS 별관에서 진행된 첫 대본리딩 현장에는 홍석구 PD와 김사경 작가를 필두로 최수종, 유이, 이장우, 나혜미, 윤진이, 박상원, 차화연, 임예진, 진경, 박성훈, 정은우, 고나은, 정재순, 이두일 등 주요 출연진이 참석해 실제 촬영현장을 방불케 하는 열띤 열연을 펼치며 본격적인 출발을 알렸다.

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대본리딩은 공식적인 첫 만남이었음에도 불구하고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내공이 환상의 호흡으로 이어져 드라마의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하나뿐인 내편 주역들 한자리에…최수종·유이 탄탄한 연기내공 명불허전

KBS 1TV 드라마 '대왕의 꿈' 이후 6년 만에 공중파 브라운관에 컴백하는 최수종은 극중, 하나뿐인 딸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정체를 철저히 숨기고 살아가는 '강수일' 캐릭터로 내면을 진중하면서도 심도 있게 그려내 명불허전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갑자기 찾아온 삶의 고난 속에서도 꿋꿋이 버텨나가는 당찬 캐릭터 '김도란' 역을 맡은 유이는 특유의 밝고 건강한 매력을 바탕으로 '초긍정 마인드' 캐릭터와 100% 싱크로율을 이루며 신선한 에너지를 발산해냈다.

 하나뿐인 내편 주역들 한자리에…최수종·유이 탄탄한 연기내공 명불허전

군 제대 후 첫 행보에 나선 이장우 역시, 2년여 간의 공백기가 무색할 정도로 젠틀하면서도 사려 깊은 '왕대륙' 캐릭터의 '멋짐 폭발' 매력을 완벽히 재현해냈고, '뮤직뱅크' MC로서 한 차례 호흡을 맞춘 바 있는 유이와 그려낼 '좌충우돌' 러브라인을 향한 관심 역시 증폭시켰다.

연출은 맡은 홍석구PD는 대본리딩 종료 후 "본래 첫 미팅을 겸한 대본리딩은 가볍게 시작하는 것이 일반적이었는데, 이번 '하나뿐인 내편'은 시작단계에서부터 작품에 임하는 배우 분들의 진정성과 스토리의 감성이 고스란히 전달되어 울컥함을 느꼈다" 고 전하며 "많은 시청자분들께 사랑받는 좋은 작품이 탄생할 수 있도록 제작진 역시 최선을 다할 것이다" 고 덧붙였다.

한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은 현재 방영중인 '같이 살래요' 후속으로 오는 9월 15일 첫 방송된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