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도시 밑그림'…국토부, 종합발전계획 토론회 개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혁신도시 밑그림'…국토부, 종합발전계획 토론회 개최

최종수정 : 2018-08-16 08:23:39
혁신도시별 맞춤형 발전 주제. 국토교통부
▲ 혁신도시별 맞춤형 발전 주제./국토교통부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의 밑그림을 그리기 위한 토론회가 열린다.

국토교통부는 혁신도시를 국가 균형 발전의 새 성장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한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 수립을 앞두고 16일 오후 2시 국토연구원에서 '혁신도시 중장기 발전전략' 토론회를 개최한다.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은 특화산업, 정주여건 등 여러 분야 발전전략을 총망라하는 중장기(2018~2022년) 계획이다.

이는 지난해 혁신도시 특별법 개정을 통해 도입됐으며, 국토부는 혁신도시별로 수립되는 발전 계획을 기초로 5년마다 종합발전계획을 수립하게 된다.

현재 전문 연구기관인 국토연구원에서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국토부는 계획의 실효성을 위해 지난 5월부터 관계 부처, 지자체, 지역연구기관 등이 참여한 전담팀을 꾸려 운영하고 있다.

이번 토론회에서 국토연구원은 ▲특화산업 발전 ▲정주여건 개선 ▲스마트시티 조성 ▲지역인재 양성 ▲상생발전 등 5대 분야별로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의 주요 추진전략과 세부 실천과제를 제시한다.

또 학계, 언론계, 국책연구기관 및 지역연구원, 이전 공공기관 등 각 분야 전문가가 참여해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에 대한 토론을 한다.

특히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과 다른 계획과의 연계,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 재원조달 방안 등에 대한 논의를 통해 종합발전계획의 실행력 확보를 위한 방향성을 제시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세미나에서 논의된 내용을 반영해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을 수립해 나가겠다"며 "부처 협의, 지역별 공론화,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오는 10월말 혁신도시 종합발전계획을 확정 발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