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전국 2만2646가구 분양...서울-수도권 1만3800가구 관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9월 전국 2만2646가구 분양...서울-수도권 1만3800가구 관심

최종수정 : 2018-08-15 11:19:54

오는 9월 전국에서 아파트 2만2646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서울·수도권에서만 1만3800여가구가 분양될 예정이어서 수요자들의 관심을 끌 전망이다.

15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오는 9월 아파트 공급 규모는 서울·수도권 1만3806가구, 지방 8840가구에 이른다.

분양물량이 가장 많은 경기도는 8033가구로 광주 경안동 '광주금호리첸시아', 송내제1-2구역 재개발인 '래미안어반비스타', 원곡연립2단지를 재건축하는 '안산원곡e편한세상' 등 정비사업 물량이 많다.

이어 지방은 ▲부산(2255가구) ▲경북(2069가구) ▲전남(1510가구) ▲경남(1231가구) ▲광주(1092가구) 등에서 새 아파트가 쏟아질 예정이다. '부산전포1-1 e편한세상(1401가구)', 경북 구미시 고아읍 '문성레이크자이(975가구)', 전남 목포시 상동 '상동중흥S-클래스(640가구)' 등이 주요 단지다.

현재 분양시장은 양극화가 뚜렷해지고 있다.

지난 6월 집계된 미분양 물량 6만2050가구 가운데 5만2542가구가 지방 물량이다. 2016년 초만 해도 엇비슷했던 수도권· 지방의 미분양 규모가 갈수록 커지는 분위기다.

대구, 대전 등 일부 지방에선 청약 경쟁이 뜨겁다. 그러나 그 외 지역은 미분양 아파트가 쌓이고 있는 실정이다. 공급과잉, 경기 침체가 주 요인이다. 또한 '똘똘한 한채' 보유 트렌드가 지방 아파트의 선호도를 떨어뜨려 미분양으로 분석된다.

삼성물산은 서울 서초구 서초동 1336번지에 서초우성1차를 재건축해 '래미안리더스원' 59~238㎡, 1317가구 중 232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지하철 2호선·신분당선 강남역을 이용할 수 있다.

대우건설은 서울 동작구 사당동 41-7번지에 사당3주택재건축정비사업을 통해 '사당3구역푸르지오'41~106㎡, 507가구 중 159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지하철 4호선·7호선 이수역이 가깝다.

삼성물산은 경기도 부천시 송내동 427-32번지 일원에 '래미안어반비스타' 49~114㎡, 831가구를 공급한다. 이 단지는 송내1-2구역을 재개발해 공급되며 일반분양 물량은 497가구다. 지하철 1호선 중동역이 인근에 위치해 있다.

대림산업은 경기도 안산시 원곡동 838번지 일대에 원곡연립2단지재건축을 통해 '안산원곡e편한세상' 1322가구 중 328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안산시민공원, 화랑유원지 등이 근접해 있다. 지하철 4호선·서해선 초지역을 이용할 수 있고 2021년 KTX 초지역이 개통한다.

이어 부산 부산진구 전포동 15-2번지일원 전포1-1구역주택재개발 부지에 '부산전포1-1e편한세상' 39~107㎡, 1401가구 중 875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부산지하철 1호선·동해선 부전역이 가깝다.

GS건설은 경북 구미시 문성3지구 도시개발구역 B1-1블럭에 '문성레이크자이' 74~138㎡, 975가구를 공급한다. 구포~생곡간 대체우회도로(2019년 예정), 하이테크밸리 진입도로(예정)가 신설될 예정이다.

9월 전국 2만2646가구 분양...서울 수도권 1만3800가구 관심

배너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