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 리솜리조트 회워단체와 상생 협약 체결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호반, 리솜리조트 회워단체와 상생 협약 체결

최종수정 : 2018-08-14 14:10:57
호반과 리솜리조트 회원비상대책위원회 가 14일 상생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호반
▲ 호반과 '리솜리조트 회원비상대책위원회'가 14일 상생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호반

㈜호반은 14일 리솜리조트 회원모임인 '리솜리조트 회원비상대책위원회'(이하 회원비대위)와 상생 협약을 체결했다.

회원비대위는 회생절차 진행에 따른 회원 채권 피해를 최소화하고, 정상화 과정에서 회원들의 권리 보호를 위해 자발적으로 조직된 단체다.

회원비대위 임충환 회장은 "인수예정자인 호반이 제시한 회원중심 리솜리조트의 청사진을 믿고, 이를 실현하기 위해 상생협력 하고자 한다"며 "상호 신의를 바탕으로 명품 리조트 재건을 위한 동반자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호반그룹 M&A 담당 최승남 사장은 "리솜리조트 회생을 위해 회원들의 의견을 경청하고, 인가 후에도 회원들의 권익 보호를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호반은 회원들의 의견을 일부 반영한 변경회생계획안을 오는 16일 회생법원에 최종 제출하기로 했다. 계획안에는 최초 회원권 만기를 '일괄 20년'에서 '기존 만기+5년'으로 변제 기간을 단축하는 내용 등이 담겼다.

한편, 호반그룹의 ㈜호반은 지난 2월 '리솜리조트'의 인수예정자로 낙점됐고 이달 말 회생계획안 인가를 앞두고 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