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건설 창업 아이디어·안전관리 우수사례 공모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국토부, 건설 창업 아이디어·안전관리 우수사례 공모

최종수정 : 2018-08-12 14:46:13
2018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대전 포스터. 국토교통부
▲ 2018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대전 포스터./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는 한국시설안전공단,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함께 13일부터 '2018 스마트건설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과 '2018 건설·시설안전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오는 11월 열리는 '스마트 건설기술·안전대전'의 사전행사로 일반 국민에게도 참여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2018 스마트 건설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에서는 벤처기업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는 스마트 건설 기술 아이디어를 찾는다.

스마트 건설 기술은 건설에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드론, 로봇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융합한 기술로, 해외에서는 건설 산업의 신성장 동력으로 평가받고 있으며 창업도 활성화돼 있다.

공모전 우수자에게는 소정의 상금(대상 500만 원)을 제공한다. 또 건설기술연구원 스마트건설지원센터(가칭)에 입주해 실제 창업 지원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2018 건설·시설안전 경진대회'에서는 건설안전을 주제로 한 표어 및 포스터 작품과 건설·시설 안전관리 및 시설물 유지관리·진단 사례를 접수한다.

경진대회 우수자에게도 상금(대상 300만 원)이 지급되며, 표어와 포스터 우수작품은 건설현장에 배포된다. 우수사례는 건설공사 발주청, 시설물 관리주체 등에게 제공된다.

공모전과 경진대회 참가 희망자는 13일부터 온라인으로 제출하면 되며,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대전에서 입상자에게 시상하고 우수작을 전시·발표한다.

강희업 국토교통부 강희업 기술안전정책관은 "건설 산업의 발전을 위해서는 기존의 틀을 벗어난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필요하다"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국민 참여 기회를 마련하고 좋은 아이디어는 정책에도 적극 반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