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영화음악' 배우 곽시양 매일 5천 칼로리 먹은 사연 '살찌기 쉽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FM영화음악' 배우 곽시양 매일 5천 칼로리 먹은 사연 '살찌기 쉽네!'

최종수정 : 2018-08-07 10:13:18
 FM영화음악 배우 곽시양 매일 5천 칼로리 먹은 사연 살찌기 쉽네

지난 6일 MBC라디오 'FM영화음악 한예리입니다'에는 배우 곽시양이 출연해 개봉을 앞둔 영화 '목격자'에서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극중 연쇄살인마 역할을 맡은 곽시양은 "살인범 역할을 제안 받고 사실 고민이 많았다. 그동안 달달한 연기를 주로 했는데 전혀 다른 역할이었기 때문"이라고 새 영화에 임한 소감을 밝혔다. 역할을 위해 살을 찌운 곽시양은 "하루에 5천 칼로리를 먹었다"고 깜짝 고백했다.

"삼시세끼는 기본으로 먹고 치킨 한 마리, 피자 라지 사이즈 한 판에 술까지 매일 마셨다"고 증량 비결을 털어놓았다. 이어 "현장에서 이성민 선배가 짜장라면을 자주 끓여주셨다. 정작 선배는 입이 짧아 드시지 않고 항상 저 혼자 한 봉지, 두 봉지를 다 먹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묻자 곽시양은 "롱런하는 배우가 되고싶다"며 "한예리 씨와도 언젠가 작품을 할 기회가 있었어면 좋겠다. 로맨스는 어떠냐"며 깜짝 제안을 하기도 했다.

MBC FM4U(수도권 91.9MHz) 'FM영화음악 한예리입니다'는 평일 저녁 8시부터 9시까지 방송된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