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證, 'KB able Account' 잔고 1조원 돌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KB證, 'KB able Account' 잔고 1조원 돌파

최종수정 : 2018-08-07 09:55:45

 KB able Account 잔고 1조원 돌파를 기념하며 윤경은 KB증권 사장 완쪽에서 세번째 , 이형일 WM총괄본부장 네번째 , 김동기 IPS본부장 좌측에서 첫번째 , 김유성 Wrap운용부장 두번째 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KB able Account' 잔고 1조원 돌파를 기념하며 윤경은 KB증권 사장(완쪽에서 세번째), 이형일 WM총괄본부장(네번째), 김동기 IPS본부장(좌측에서 첫번째), 김유성 Wrap운용부장(두번째)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KB증권은 지난해 7월 출시한'KB able Account'가 잔고 1조원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KB able Account'는 통합자산관리 플랫폼(UMA: Unified Managed Account)을 통해 하나의 계좌에서 국내외 주식은 물론 ELS, 펀드, 채권, ETF, 대안투자상품 등 다양한 투자자산을 거래하고 관리할 수 있는 일임형 랩어카운트 서비스다.

KB증권은 상품 출시 후 불과 1년여 만에 잔고 1조원을 돌파한 배경으로 다양하고 우수한 포트폴리오, 업계 최저 수준의 가입금액, 차별화된 운용 및 통합서비스 역량이 주효했다고 분석했다.

특히, 본사·지점운용형 중 본사운용형만으로도 잔고 1조원을 돌파해, 통합자산관리 플랫폼 기반의 종합 자산관리서비스 중 본사운용형으로는 업계에서 가장 높은 잔고 수준을 기록했다.

KB증권은 본사운용형뿐만 아니라 올해 6월 출시한'KB able Account'지점운용형 서비스를 통해 개별 고객의 투자목적과 투자 성향에 따른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도 확대해 나가고 있다.

또한, 지점운용형서비스도 우수한 운용 역량과 서비스를 이어 갈 수 있도록 이를 운용할 전문 운용자격을 갖춘 PB들을 대상으로 시장 및 경기지표 분석, 자산배분 구성 등 운용능력 강화를 위한 자체교육을 강화할 예정이다.

윤경은 사장은"KB able Account의 잔고 1조원 돌파는 철저한 수익률 관리 등 한 차원 높은 자산관리 제공을 위한 노력들이 고객 신뢰를 얻은 결과"라며"앞으로도, 고객의 소중한 자산증식을 위한 다양한 상품 및 서비스로 신뢰 받는 국민의 평생 투자파트너로 거듭 날 것"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