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에이핑크 보비&초롱·빅스 라비, 판정단 추리대결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복면가왕' 에이핑크 보비&초롱·빅스 라비, 판정단 추리대결

최종수정 : 2018-08-03 17:11:50

'복면가왕' 에이핑크 보비&초롱·빅스 라비, 판정단 추리대결

 복면가왕 에이핑크 보비 초롱·빅스 라비, 판정단 추리대결

그룹 에이핑크 보미와 초롱, 그리고 그룹 빅스 라비가 '복면가왕' 판정단으로 활약을 선보인다.

5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밥 로스'를 꺾고 새 가왕에 등극한 '동막골소녀'가 복면가수 8인의 도전을 받는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는 걸그룹 에이핑크 보미와 초롱, 매력적인 보이스의 빅스 라비, 그리고 놀라운 가창력을 선보였던 70대 가왕 '집시여인' 아이비, 개그맨 이상훈이 출격해 추리를 펼친다.

복면 가수 '바니바니'로 출연한 적 있는 보미는 그때의 경험을 살려 "에이핑크와 활동이 겹친 적 있는 분일 것이다", "춤을 보니 아이돌이다"라며 추리를 이어갔다. 또 개인기로 에이핑크의 'NoNoNo' 댄스를 준비한 복면 가수와 함께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내 현장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라비 역시 "첫 소절에서 확신했다", "그 분이 맞다면 꼭 함께 작업해보고 싶다"라며 자신감 있는 추리를 이어나갔다. 과연 라비의 활약으로 복면 가수의 정체에 대한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배너
daum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