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구, "이제 도화길에서도 파란 하늘 볼 수 있어요"··· 지..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마포구, "이제 도화길에서도 파란 하늘 볼 수 있어요"··· 지중화 사업 완료

최종수정 : 2018-08-02 13:23:20

 좌 마포구 도화길 지중화 사업 전 우 마포구 도화길 지중화 사업 후. 마포구청
▲ (좌) 마포구 도화길 지중화 사업 전 (우) 마포구 도화길 지중화 사업 후./ 마포구청

서울 마포구는 도화길 지중화 사업을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마포구 도화길은 지하철 공덕역과 마포역 사이에 인접해 주거, 업무, 상업 시설 등을 가까이 하고 있는 도화동의 중심거리이다.

지역 상권의 발전으로 전력과 통신 수요가 증가해 도화길에 있는 전신주들의 몸집과 무게가 늘어났다. 전선과 통신장비들 때문에 전신주의 중심이 기울어 위험하다는 지적이 있었고, 도시 미관을 해친다는 민원도 잦았다.

이에 구는 한국전력공사의 승인을 받아 지난 2015년부터 도화길 지중화 사업을 진행해왔다. 올해 7월 마지막 남은 전신주 하나를 철거하며 공사를 마쳤다.

도화길 지중화 사업 구간. 마포구청
▲ 도화길 지중화 사업 구간./ 마포구청

지중화 작업으로 도화길 0.52km 구간에 있던 가공선로와 전신주 29개가 철거됐고, 지중배전설비(변압기 10개, 개폐기 7개 등)와 전선·통신선 등의 지중선로가 신설됐다. 도화길 지중화 사업에는 국비·시비·구비를 포함, 총 53억9400만원이 투입됐다.

마포구 관계자는 "준공 후 '마포구 공중케이블정비추진단'을 편성해 공중에 남은 전선과 방송·통신 인입선 등에 대한 지속적인 정비를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